막둥이 넷째의 고소하고 맛있는 과카몰리 & 첫째네 학교 클럽 짱이 구운 쿠키

저번에 만 11살 막둥 넷째가 아보카도를 써도 되냐고 해서 허락했더니 어디서 배웠는지 과카몰리를 아주 능숙하게 만들었어요. 거기에 맛까지 너무나 좋았고요. 식구들 모두 기대치 않았던 막둥이의 과카몰리 맛에 빠져서 그 뒤론 과카몰리는 막둥이가 전담해서 만들어요. 남편은 이제 마켓에서 아보카도를 먼저 카트에 집어넣습니다. 막둥이에게 맛있는 과카몰리를 부탁하려고요. 막둥이가 아빠의 입맛을 완전히 사로잡았어요.

 

오늘도 아보카도를 2개 사 왔더니 막둥이가 혼자서 껍질 벗기고, 씨 빼고, 자르고, 으깨고, 양념 넣고... 맛있는 과카몰리를 만들었습니다.

 

 

나초칩을 가져다가 과카몰리에 찍어 먹어 봅니다.

 

 

막둥이의 과카몰리는 입안에서 고소하게 퍼지면서 나초칩과 멋진 조화를 이뤄요. 이 조합은 언제나처럼 정답이에요. 아주 맛있습니다. 며칠 전에는 셋째가 만든 글레이즈 비스킷과 딸기 밀크쉐이크로 입이 호강을 했는데 오늘은 넷째 막둥이의 과카몰리 덕분이 입이 호강합니다.

 

 

 

금손 셋째의 Glazed Biscuits 글레이즈드 비스킷

셋째가 뭔가 자기만의 간식을 개발한다고 분주합니다. 몇 가지 만드는 법을 찾아보고 연구해서 자기만의 방식으로 변형을 해서 Glazed Biscuits (글레이즈드 비스킷)을 만들었어요. 셋째 말이 지나

thenorablog.tistory.com

 

이건 첫째와 둘째가 투산에 있는 University of Arizona (애리조나 대학교)에 갔을 때 첫째의 클럽 짱이 직접 구워서 선물로 준 쿠키예요. 첫째가 함께 나눠 먹는다고 집으로 가져왔어요. 그런데 처음엔 쿠키의 머리만 보고 이쁜 귀가 있길래 고양이 모양인 줄 알았어요.

 

 

고양이 모양 쿠키니?
엄마, 이거 라마예요.

자세히 보니까 진짜 라마였어요.

 

라마 라마

 

라마 몇 마리 꺼내 봤더니 일부 라마는 울집으로 오다가 머리와 몸통이 분리되었네요. 머리와 몸통이 분리된 모습이 동심 파괴 & 잔혹 동화의 현장 같습니다. 맛은 달달 고소한 것이 온전한 라마나 잘린 라마나 동일합니다.

 

 

이번엔 우유와 함께 온몸이 온전한 라마 한 마리 잡아서 먹어 봅니다.

 

 

먹히기 전 라마가 우유 고문을 당하고 있어요. 라마에게는 미안하지만 이렇게 하면 라마가 더 고소하고 부드러워져요.

 

우유 고문 당하고 있는 라마. ㅡ.ㅡ

 

넌 고양이야. 인정하라구!
아니에요, 저는 라마예요. 절대로 라마예요.

 

우유 고문은 이렇게 이뤄지며 먹혔습니다. 또다시 동심 파괴의 현장이 되었어요.

 

 

이젠 마치 라마가 처음부터 존재하지 않았던 것처럼 흔적도 없이 사라졌어요.

 

 

라마 쿠키가 꽤 맛있어요. 첫째의 클럽 짱 선배가 쿠키를 잘 굽네요.

반응형

댓글(23)

  • 2021.04.13 05:38 신고

    우유 고문..ㅎㅎ
    저는 커피 고문울 하고싶습니다

    넷째의 과카몰리 아주 훌륭하네요
    나초칩이 훨씬 맛있겠습니다

    • 2021.04.13 05:59 신고

      커피 고문을 당한 라마도 상당히 맛있을 거예요. 고문은 미안하지만 맛을 위해서... ^^;;
      막둥이가 과카몰리를 아주 잘 만들어요. 식구들이 다 맛에 놀래서 이젠 과카몰리 전담 요리사가 되었답니다. ^^*

  • 2021.04.13 06:11 신고

    ㅎㅎ맛나게 보고 가요.
    막둥이도 솜씨있네요.

  • 2021.04.13 06:26 신고

    과카몰리 정말 맛있죠. 나초랑 또띠아랑 진짜 같이 먹으면 최고더라구요. 라마 쿠키까지 오늘 입으로 멕시코부터 칠레 페루를 훝으셨네요. ^^

    • 2021.04.13 10:05 신고

      막둥이와 첫째네 클럽 짱 덕에 멕시코부터 칠레, 페루를 다 훝었습니다. ㅎㅎ
      나라별 음식에 대해서 잘 아시네요. ^^*

  • 2021.04.13 08:27 신고

    첫째가 선물 받은 고양이 아니 라마 쿠키가 맛나겠습니다.
    동심 파괴는 아프지만 그러면서 어른이 되는 것이겠지요 .. ㅎ
    과카몰리와 나초의 만남은 상상이 되면서도 궁금합니다.
    식구들이 모두 요리를 잘 하시는군요 .. ^^

    • 2021.04.13 10:06 신고

      첫째네 클럽 짱이 라마 쿠키를 잘 만들었더군요. 우유 고문도 당하고 정체성에 대한 고문도 당했지만 쿠키란 정체성은 확실히 간직하고 있었어요. 맛있었어요.
      막둥에 넷째가 과카몰리를 잘 만들어서 나초칩이 더 맛있었습니다. ^^*

  • 2021.04.13 11:20 신고

    라마쿠키와의 대화 재밌네요. 과카몰리가 뭔지 검색해봐야겠네요

    • 2021.04.13 11:57 신고

      라마한테는 미안하지만 우유고문 하면서 맛있게 먹었습니다. ㅎㅎ
      과카몰리는 아보카도를 으깨서 만드는 멕시코 소스예요. 고소하니 아주 맛있어요. ^^*

  • 2021.04.13 11:58 신고

    11살 막내가 요리를 다 하다니 놀랍네요.애리놀다님의 교육법이 남다른것 같습니다

    • 2021.04.14 02:45 신고

      가끔 아이들이 요리나 베이킹을 즐겨 한다고 하면 놀라시던데 저희는 그냥 생활이라서 특별함을 못 느껴요. 그래도 Spring님께서 좋게 봐주시니 기분이 아주 좋네요. ^^*

  • 2021.04.13 17:09 신고

    막둥이가 벌써 과카몰리를 만들줄 안다니! 대단해요~^^
    멕시칸 음식 좋아하는데 안 먹은지 꽤 된 것 같아요.
    막둥이를 본받아 저도 집에서 좀 해먹어보아야겠습니다....ㅋㅋㅋㅋ

    • 2021.04.14 02:46 신고

      막둥이가 어디서 배웠는지 아주 맛있게 과카몰리를 만들더라구요. 입이 막 호강해요. ^^
      슬님댁에서도 맛있는 멕시코 음식 파티가 있겠네요. ^^*

  • 2021.04.13 19:51 신고

    아무래도 막내는 요리의 전문가 될 것 같습니다.
    어쩌면 잘 만들고 신기하게 타고난 재주가 있네요

    • 2021.04.14 02:46 신고

      음식 만드는 걸 아주 좋아해요. 그런데 장래희망은 판사. ㅎㅎㅎ 독특합니다. ^^*

  • 2021.04.14 01:22 신고

    guacamole 는 저도 엄청 좋아하는데 살이 찔까봐 어~쩌다가 한번씩만 먹게 되네요.

    • 2021.04.14 02:47 신고

      요게 아보카도로 만드는 거라 칼로리리가... 높죠. ㅎㅎㅎ 그래도 좋은 콜레스트롤이라는 점으로 위안을 하며 먹고 있어요. ^^*

    • 2021.04.14 02:51 신고

      아직 젊으시니 맘껏 드셔도 되요.^^

  • 2021.04.16 13:56 신고

    과카몰리 맛나겠어요^^

  • 2021.04.16 14:14 신고

    라마쿠키의 우유 고문이군요 :(
    저는 커피에 고문을 ......

    • 2021.04.17 03:05 신고

      라마에게 커피고문을 해도 좋답니다.
      라마에게는 미안하지만 맛을 위해서... ^^;;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