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hirardelli Premium Baking 100% Cacao Unsweetened Chocolate 기라델리 무설탕 초콜릿 프리미엄 베이킹바 100% 코코아

반응형

크리스마스 시즌이라 아이들이 빵을 많이 만들어서 이스트를 찾다가 발견한 다크 초콜릿. Ghirardelli Premium Baking 100% Cacao Unsweetened Chocolate이다. 100% 코코아라고 하니 맛이 궁금하다. 그래서 사봤다.

 

 

찾아보니까 한국에서도 이 제품을 파는데 제품명이 기라델리 무설탕 초콜릿 프리미엄 베이킹바 100% 코코아로 되어 있다. 울동네에서 이 100% 코코아 초콜릿의 가격은 $2.50 (3,000원) 정도다.

 

 

원재료명: 무설탕 초콜릿

 

원재료가 엄청 간단하다. 그냥 무설탕 초콜릿이 원재료명의 전부다. 아주 맘에 든다. 이 초콜릿은 그냥 초콜릿으로 즐기는 용도라기보다 베이킹 재료로 나온 것 같다.

 

일전에는 스위스 초콜릿 브랜드인 Lindt (린트) 제품으로 95% 코코아와 90% 코코아 다크 초콜릿을 맛본 적이 있다. 90%와 95% 코코아 초콜릿들은 차이가 느껴졌었는데, 95%와 100% 코코아 초콜릿은 그렇게 큰 차이는 없어 보인다. 하지만 100% 코코아 초콜릿은 개인적으로 더 매력적이다. 초콜릿의 쌉쌀한 쓴 맛을 좋아하나 보다. 다만 100% 코코아라서 그런지 입에서 녹이는 건 좀 어렵다.

 

 

Lindt Excellence Dark Chocolate 95% & 90% 코코아 다크 초콜릿

Lindt Excellence Dark Chocolate (린트 엑설런스 다크 초콜릿)을 맛봤어요. 린트 초콜릿은 스위스 초콜릿 브랜드인데 다국적 기업이라고 하더군요. 미국에서 판매되는 린트 초콜릿은 스위스에서 직수입

thenorablog.tistory.com

 

전에 먹었던 95%와 90% 코코아 다크 초콜릿은 스위스의 린트 초콜릿이였지만 미국에서 생산한 제품이었다. 기라델리 초콜릿이 미국에서 3번째로 오래된 초콜릿 회사지만 린트가 1998년에 인수했기 때문에 린트와 기라델리는 같은 회사다. 그래서 개인적인 생각으로 미국에서는 린트로 사든 기라델리로 사든 별 차이가 없지 않을까 싶다.

 

 

한 초콜릿 바에 8개 조각으로 나눌 수 있게 되어 있다. 식구 6명이 한 조각씩 나눠 먹었다.

 

 

난 100% 코코아 초콜릿의 진하고 씁쓸한 맛이 좋은데 아이들은 아닌 것 같다. 완전 내 취향이니 커피나 차와 함께 한 조각씩 먹으면 딱 좋겠다.

반응형

댓글(21)

  • 2021.12.27 04:27 신고

    그러게요 카카오가 100% 95% 정도면 맛있는 초콜렛 맞네요
    요즘 싸구려 초코렛 전부 설탕 덩어리지요.
    요리 만드는데도 필요할 것 같네요

    • 2021.12.27 05:35 신고

      이걸 베이킹 섹션에서 산 거니까 베이킹에 사용들을 많이 하나 봐요.
      저는 100% 코코아 초콜릿이 맛있더군요. 그런데 입에서 잘 안 녹아서 먹는게 힘들어요. ㅠㅠ

  • 2021.12.27 04:44 신고

    와 백퍼센트는 정말 쓸 것 같은데요! 아이들은 왜 안 좋아할지 알 것 같아요 ㅋㅋㅋ

    • 2021.12.27 05:36 신고

      100% 코코아가 생각보다 쓰지는 않았어요. 아이들은 아마 다른 의견이겠지만요. ^^;;
      그런데 입에서 잘 녹지 않아서 먹기가 좀 불편해요.
      그래서 많이들 베이킹용으로 사용하나 봐요. ^^*

  • 2021.12.27 05:42 신고

    베이킹 섹션에서 구매하셨군요
    분명 요리하는데 쓰이겠네요
    무설탕이고 100% 코코아 초콜릿이라 저도 괜찮겠습니다^^

    • 2021.12.27 05:45 신고

      100% 코코아 순순 다크 초콜릿 맛이 저는 좋았어요.
      그런데 입에서 녹히는 게 힘들더라구요. 따뜻한 커피나 티랑 함께 하면 괜찮을 것 같아요. ^^*

  • 2021.12.27 05:43 신고

    달달하니 맛나겠습니다.ㅎㅎ
    잘 보고가요

  • 2021.12.27 07:38 신고

    어느 회사 제품이나 큰 차이 없을거 같아요 제 생각에도요. 두 회사가 다 좋은맛을 가진 초콜릿을 판매 하니까요.

    • 2021.12.27 10:19 신고

      Lindt나 Ghirardelli나 둘 다 초콜릿 제품이 상당히 좋더군요.
      게다가 같은 회사라서 제품 차이는 거의 없는 듯 해요. ^^*

    • 2021.12.27 11:15 신고

      아! 같은 회사군요.
      생각없이 먹기만 했지 회사 이름을 살피지는 않았네요.^^

    • 2021.12.27 12:02 신고

      Lindt와 Ghirardelli 제품에 같은 회사인게 전혀 표시가 되지 않아 있어요.
      저도 초콜릿 자료찾다가 알게 된 건데 Lindt가 1998년에 Ghirardelli를 완전히 합병했대요. ^^*

  • 2021.12.27 08:19 신고

    100%면 쓰긴쓰죠?~
    하하하하하
    예전에 카카오 퍼센트 높은거 먹는게.. 유행일떄가 있었는뎅...

    • 2021.12.27 10:20 신고

      100% 코코아지만 그렇게 아주 쓰고 그렇진 않았어요.
      한동안 카카오 퍼센트 높은 게 유행했군요. 다들 인생을 쓴맛을 맛봤을 듯 해요. ㅎㅎㅎ ^^*

  • 2021.12.27 08:59 신고

    요리용으로 좋은 초콜릿이군요
    입에서 안녹으면 녹여서 우유에
    마셔야겠어요

    • 2021.12.27 10:20 신고

      100% 코코아라서 입에서 잘 안 녹아요.
      우유랑 같이 먹으려면 따뜻한 우유가 좋겠더군요. ^^*

  • 2021.12.27 10:38 신고

    맛좋겠네요~~^^

    포스팅 잘 보고 가요~~
    춥지만 좋은 하루 되세요~~^^

  • 2021.12.27 19:25 신고

    맛있게 보입니다. ㅎㅎ좋아요 등도 누르고 갑니다 ^^

  • 2021.12.28 14:33 신고

    초콜릿하면 달달한게 먼저 떠올라서 그런지
    순도 높은 초콜릿은 입에 착 안오더라구요 ..
    100% 코코아 초콜릿의 쌉싸름한 느낌이
    익숙해지면, 달달한 것은 잘 안 찾게 될 것 같습니다.
    커피와도 궁합이 잘 어울리겠고요 ..
    겨울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는 하나의 방법이기도 하겠습니다. ^^

    • 2021.12.28 15:33 신고

      이게 코코아 100%니까 입에서 잘 안 녹아요.
      그런데 달달한 초콜릿과 달리 나름의 매력이 있어요.
      겨울철 따뜻한 커피랑 아주 잘 어울려요. 특히 설탕없는 밀크 커피가 좋더군요.
      말씀대로 초콜릿과 따뜻한 커피는 겨울을 따뜻하게 보내기에 좋은 방법 중 하나예요.
      겨울이 별로 춥지도 않은 곳에서 살면서 찾을 건 다 찾고 살아요. ㅎㅎㅎ ^^*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