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까지 유기농 녹차 중 가성비 최고. Bigelow Premium 100% Organic Green Tea

지난 1월에 Newman's Own Organic Green Tea 100 티백으로 사서 마셔왔다. 100 티백 벌크 제품의 가격이 $8.00 (9,600원)으로 가격도 좋고 Newman's Own 제품이 전반적으로 괜찮은 편이어서 샀었는데 녹차의 맛은 좀 떨어져서 아쉬웠다.

 

 

가격 좋은 유기농 녹차 Newman's Own Organic Green Tea

겨울이 되면 따뜻한 차나 커피가 정말 맛있다. 아침에 우선 한잔 하면 온몸에 따스함이 퍼지는 게 기분 참 좋아진다. 그래서 요즘 녹차를 자주 마시게 된다. 아마존에서 유기농 녹차 Now Organic Gree

thenorablog.tistory.com

 

보통 가격과 품질을 고려했을 때 Bigelow의 제품이 상당히 좋은 편이다. 그런데 울 동네 마켓에서는 언제부터인가 Bigelow의 유기농 녹차가 사라졌다. 그래서 아마존에서 구입한 것이 Bigelow Premium 100% Organic Green Tea다. 유기농 녹차면서 160 티백 벌크 제품인데 가격은 $14.90 (17,880원)이다. 가격도 좋다.

 

 

제품에는 유기농이란 점은 설명이 되어 있지만 녹차 잎의 원산지는 표기되어 있지 않다. 미국 식품 표기법이 그렇다. 구매자들의 댓글을 보니 이 유기농 녹차 잎의 원산지는 중국이라고 한다.

 

160 티백 벌크 제품이라 박스부터 크기의 위용을 자랑한다. 20 티백 제품의 박스와 크기를 비교하니 어른과 아가 같다.

 

 

안에는 티백들이 나란히 가지런하게 놓여있다. 티백 색상이 녹색이고 이렇게 가지런하니까 이 자체로 잎사귀같이 보인다.

 

 

160 티백 포장의 Bigelow Premium 100% Organic Green Tea가 맛을 보기 전부터 쏙 맘에 드는 점은 각 티백이 개별포장되어 있다는 점이다. Bigelow의 40 티백 유기농 녹차는 4 티백씩 포장되어 있어서 살짝 불편한 감이 있었었다.

 

1 티백씩 개별포장. 맘에 쏙 든다.

 

이건 전에 사다 마셨던 40 티백 벌크 제품인데 4 티백씩 포장되어 있다.

 

전에 사다 마셨던 40 티백 유기농 녹차 제품은 4 티백씩 포장되어 있어서 하나 마시고 나면 접어서 보관했었다.

 

 

부드럽고 깔끔한 유기농 녹차 Bigelow Organic Green Tea

Bigelow의 차 종류가 맛이 깔끔하고 좋아요. 가격도 나쁘지 않고요. 저번에 Bigelow Green Tea를 마셨는데 꽤 맘에 들었어요. 그래서 이번엔 유기농 녹차인 Bigelow Organic Green Tea로 마셔 봤습니다. 울 동네

thenorablog.tistory.com

 

이번에 구입한 Bigelow Premium 100% Organic Green Tea 160 티백 벌크 제품은 1 티백씩 개별포장이라 더 편해서 우선 좋다. 기분 좋은 상태에서 유기농 녹차의 티백 하나를 우려 맛을 봤다.

 

 

역시 가격 대비 Bigelow의 제품은 맛이 좋다. 부드럽고 불편한 뒷맛도 없다. 유기농 녹차로 Bigelow Premium 100% Organic Green Tea을 선택하면 대부분 사람들의 만족도에 잘 맞을 것 같다.

 

반응형

댓글(22)

  • 2022.04.17 09:12 신고

    newman's 제품은 드레싱만 먹어봤는데 차도 파는군요. bigelow 한번 찾아봐야겠네요 :)

    • 2022.04.18 03:01 신고

      Newman's Own은 드레싱 종류는 괜찮은데 녹차는 좀 떨어지더군요.
      Bigelow 녹차가 가격대비 꽤 괜찮았어요. ^^*

  • 2022.04.17 10:35 신고

    포스팅 잘 보고 공감누르고 갑니다

  • 2022.04.17 11:27 신고

    오~~ 차가 좋지요...
    아메리카노 대신 차를 마셔야되는데 쉽지않네요 ㅠㅠ

  • 2022.04.18 00:59 신고

    저희 직장에서 주로 마시는 녹차인데 저도 참 좋아 한답니다.

    • 2022.04.18 03:02 신고

      Jshin님께서도 녹차 즐겨 마시시죠?
      Bigelow 녹차가 제가 마신 것 중에서는 제일 깔끔하고 가격도 가장 맘에 들어요. ^^*

    • 2022.04.18 04:43 신고

      네, 그런거 같아요.
      저는 오후에는 Cozy Chamomile 도 꼭 한잔해요. ^^

      Happy Easter!!!

    • 2022.04.18 04:58 신고

      Cozy Chamomile도 꽤 괜찮더군요. 오후에 딱 맞는 차네요.
      Jshin님께서도 Happy Easter~~~!!! ^^*

  • 2022.04.18 04:02 신고

    유기농 녹차...
    잘 마시고 갑니다.

  • 2022.04.18 05:24 신고

    정말 잎사귀 같아 보입니다 ㅎ

    가격 괜찮은 것 같습니다
    오래 꾸준히 드실 수 있으시겠네요^^

    • 2022.04.18 06:17 신고

      개별포장들이 나란히 있으니까 진짜 잎사귀같죠? ^^
      가격도 좋고 맛도 좋아서 천천히 음미하며 오래 마실 수 있을 것 같아요. ^^*

  • 2022.04.18 05:33 신고

    오르가닉에 한 표를 던집니디.
    역시 녹차를 많이 마시면 좋지요

    • 2022.04.18 06:17 신고

      유기농이고 맛도 괜찮아요.
      양이 많아서 천천히 음미하며 즐길 수 있겠어요. ^^*

  • 2022.04.18 10:32 신고

    4개씩 포장되어 있는건 불편하겠어요~ 개별포장되어 있으니 편할 것 같아요. 커피를 줄이고 차를 많이 마셔야 하는데 커피를 안마신날은 뭔가 몸이 나른나른 비실비실대는 것 같더라구요~ 기분탓일까요?ㅎㅎ

    • 2022.04.18 11:04 신고

      녹차에도 카페인이 들어있긴 한데 효과가 커피만은 못하긴 해요. ㅡ.ㅡ
      커피를 며칠 안마시다가 커피 한잔 마시면 머리가 갑자기 확~ 맑아지는 그 느낌. ^^*

  • 2022.04.18 17:04 신고

    저는 녹차가 개별포장이 아닌걸 못봐서 4개씩포장 되어 있는게
    신기해보이네요.
    오가닉이라니 좋을거 같은데 중국산
    식품을 믿어되나 하는 생각도 들어요

    • 2022.04.19 01:25 신고

      솔직히 이 녹차잎의 원산지가 중국이라고 해서 그건 좀 찜찜했어요.
      그래도 미국 기준을 따른 유기농 녹차고 가공도 미국에서 했으니까 그걸 믿으려고요.
      미국 식료품 표기법이 안좋게 변한지 좀 되어서 원재료의 원산지를 표기하지 않아도 돼요. ㅠㅠ
      다른 미국 유기농 녹차들도 아마 중국산, 인도산, 스리랑카산을 사용할 거예요.

  • 2022.04.18 19:53 신고

    4개씩 포장되어 있어서 불편하기는 하지만 가격대비 양이 꽤 많네요.
    잘보고 추천 꾹~~~ 누르고 갑니다.

    행복한 한주 되세요.

    • 2022.04.19 01:27 신고

      이 제품은 1개씩 개별포장 되어 있어요. 그래서 마시기도 편해요.
      가격도 맛도 좋았습니다. ^^*

  • 2022.04.23 09:38 신고

    이거 괜찮네요. 저도 언제 가게 나가면 한번 봐야겠어여.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