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고기 수육 보쌈에 진심인 나

요즘이 김장철이라서 그런지 유튜브에 김장김치와 함께 하는 돼지고기 수육이 많이 나오더라. 해당 비디오를 보면 수육 보쌈이 먹고 싶어질 건 뻔하다. 이런 비디오가 뜨면 클릭을 안 하면 되는 것을... 하지만 어느새 벌써 클릭하고 있는 나 자신을 발견한다.

 

수육을 김장김치로 보쌈해서 먹는 그 맛. 쥑이지! 그래서 결심했다. 이번에 직접 포기김치를 만들어서 수육과 함께 먹기로. 그런데 난 한번도 포기김치를 만들어 본 적은 없다.

 

이걸 먹기 위해 포기김치를 처음 만들어 봤다.

 

마침 지난 주말 한인 마켓에서 샤브샤브 해 먹고 남은 배추 2포기가 있었다. 포기김치부터 만들 생각을 하니 절이는 것부터 시작해 약간 부담스럽긴 했다. (죄송~ 겨우 배추 2포기로 엄살스럽긴 하다.) 하지만 난 지금 수육 보쌈에 진정 진심이다. 하늘은 스스로 돕는 자를 돕는다 했으니 예정에 없던 포기김치를 만든다. 단지 수육 보쌈을 먹기 위해서. 난 장하다.

 

수육용으로 쓸 돼지고기도 하나 사왔다. 한국식으로는 아마 앞다리에 해당할 picnic shoulder (피크닉 숄더) 부위다. 이게 상당히 커서 울집 같은 5-6 식구들이 먹어도 늘 많이 남는다. 남는 것 없이 잘 먹기 위해서 가장 작은 7.32 파운드 (3.3kg) 짜리로, 그리고 제일 이쁘게 생긴 걸로 골랐다. 

 

요게 마켓에서 가장 작고 또 제일 이뻤다.

 

드디어 돼지고기 수육 완성. 고기 잘라 2 접시에 담고, 갓 담은 포기김치 하나 꺼내서 자르고 수육을 위해 따로 덜어뒀던 무생채도 가져왔다. 이제 돼지고기 수육 보쌈 비슷끼리한 분위기가 되었다. 김치는 많이 있으니까 혹시 부족하면 맘껏 더 가져다 먹을 거다.

 

수육이랑 먹으려고 김치에 넣지 않고 따로 남겨뒀던 무생채.

 

누가 삶았는지... 장하군.

 

 

전에 만들었던 새우젓도 가져왔다. 하지만 오늘은 김치와 무생채가 수육과의 주요 파트너다. 관심은 이쪽으로 가 있다.

 

미안하다, 새우젓. 오늘은 김치와 무생채에 관심이 더 많구나.

 

우선 수육 2점에 새우젓. 하지만 위에서 말했던 오늘의 수육의 주요 파트너는 포기김치와 무생채다.

 

 

김치와 무생채도 덜어 놓고 이젠 맘껏 먹는다.

 

 

수육 1점에 김치, 그 위에 무생채... 이렇게 자리를 정해 올리고 먹었다. 너무 맛있다! 김치도, 무생채도, 그리고 수육도 모두 다 맛있다.

 

 

5 식구들 모두도 아주 만족해 했다. 처음 담아 본 포기김치인데 맛있다는 칭찬도 많이 들어서 기분 좋다. 남편이 포기김치가 맛있다고 김치를 더 만들어 달라고 한다. 그래서 내일 한인 마켓에 배추 사러 또 갈 거다.

 

아이들 넷의 겨울방학은 이번 주말부터 시작이다. 첫째는 학교 기숙사에서 목요일에 돌아오는데 내일 사 올 배추로 만든 포기김치와 함께 하는 돼지고기 수육 보쌈을 해줘야겠다. 첫째가 맛있게 먹을 생각을 하니 벌써 기분 좋다.

반응형

댓글(16)

  • 2021.12.14 05:32 신고

    푸짐한 맛을 느낍니다. 수육까지 좋군요

  • 2021.12.14 06:18 신고

    진짜 맛있어 보이는 앞다리살 수육이네요. 역시 이 시기엔 김장김치와 수육이죠. ^^

    • 2021.12.14 11:25 신고

      요때 즈음엔 김장김치와 수육이 정말 맛있어 보이고, 또 맛있어요. ^^*

  • 2021.12.14 07:40 신고

    김장 수육 못지 않습니다
    충분히 멋있게 드셨을듯 합니다 ㅎ

    • 2021.12.14 11:25 신고

      먹고 싶다보니까 열심히 일하고 있어요. ㅎㅎㅎ
      돼지고기 수육은 역시 포기김치와 무생채랑 먹는 게 최고예요. ^^*

  • 2021.12.14 08:18 신고

    와우.!!! 저도 진심입니다!!! ㅎㅎㅎ

  • 2021.12.14 09:53 신고

    초겨울 한국은 김장김치와 수육 파티가 곳곳에서 벌어집니다.
    배추와 돼지고기가 가장 맛있는 때 인 것 같습니다.
    유혹을 참기가 쉽지 않지요. 포기김치 맛나게 하시고
    수육도 잘 만들어져서 가족이 함께 하시니 보기 좋습니다.
    근사한 한 상이 벌어졌습니다.
    굴은 먹기 힘드시죠?
    굴 보쌈까지 드실 수 있으면 어떨까 생각해봤습니다.

    • 2021.12.14 11:27 신고

      초겨울 김장철에 먹는 수육과 김장김치는 정말 꿀맛조합.
      너무 맛있어 보이니까 안 만들 수 없었어요.
      있는 재료로 만든 거라 굴은 구하기 쉽지 않아서 패쓰했어요.
      굴도 함께 먹으면 정말 좋은데 머릿속으로 그림만 그렸습니다. ㅎㅎㅎ ^^*

  • 2021.12.14 11:41 신고

    수육보쌈 너무 맛있겠네요.
    정독하고 공감 꾸욱 누릅니다 ❤
    행복한 하루 되세요 ☺

  • 2021.12.14 23:40 신고

    김장 김치에 굴도 있어야하지만 수육빠지면 섭섭하기도 하고
    아쉽기도 한것같아요

    • 2021.12.15 01:45 신고

      김장김치랑 먹는 수육은 진리인 것 같아요.
      굴도 먹고 싶은데 제가 사는 곳에서는 구하기 어려워서 패쓰.
      제한된 재료로 그래도 맛있게 먹었어요. ^^*

  • 2021.12.15 00:38 신고

    저도 오늘 박막례 할머니 유튜브 보다가 김장하는 영상이 있길래 봤는데, 김장김치랑 수육 먹는데 넘 맛있어보였어요!!

    • 2021.12.15 01:46 신고

      저도 그 비디오 봤어요. 다들 너무 맛있게 만들어서 드시니까 안 먹고 지나갈 수가 없었어요. ㅎㅎ ^^*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