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양껏 마셔봐! 스타벅스 아이스커피 다크 로스트 Starbucks Iced Coffee Dark Roast

쇼핑하면서 어슬렁거리다가 아이스커피 한병 살까 해서 구경했죠. 아이스커피를 좋아하지도 않으면서 오늘은 날도 쌀쌀한데 그냥 마시고 싶었어요. 그런데 처음 보는 스타벅스 제품이 있네요. 애리놀다 기준으로 대용량인 48 oz(1.42 L)짜리 스타벅스 아이스커피(Starbucks Iced Coffee)입니다.

 

유리병에 들어 있는 13.7 oz(405 mL) 스타벅스 프라푸치노(Starbucks Frappuccino)는 오래 전부터 마켓에 나와 있었어요. 오늘 첨 대면한 대용량 아이스커피는 플라스틱 병에 들어있었는데 1.5 L에 가까운 큰 사이즈를 보니까 그냥 웃음이 터져 나오더라구요. 대용량 아이스커피는 블란드 로스트(blonde roast), 미디엄 로스트(medium roast), 다크 로스트(dark roast) 해서 3가지 종류 로스트가 있었어요. 재밌어 보여서 맛보려고 하나 사왔습니다. 진한 커피 좋아하는 애리놀다가 선택한 것은 다크 로스트예요.

 

블란드 로스트
미디엄 로스트
다크 로스트
흔하게 봐왔던 Starbucks Frappuccino 13.7 oz(405 mL)
오늘 애리놀다가 선택해 온 대용량 Starbucks Iced Coffee Dark Roast 48 oz(1.42 L)

 

뚜껑에는 스타벅스의 인어 아가씨 얼굴이 똭~! 박혀 있어요. 뚜껑을 열면 안에 밀봉이 되어 있구요.

 

 

1인당 서빙 사이즈는 12 oz(360 mL)로 이 한 병으로 4번 서빙할 수 있다고 되어 있어요. 서빙 사이즈당 10 칼로리구요.

 

 

이 다크 로스트는 100% 아라비카 빈(Arabica beans)으로 만들었다고 해요. 설탕을 첨가하지 않았기 때문에 그냥 그대로 블랙으로 마시든지, 취향에 따라 얼음, 설탕 및 다른 감미료, 우유나 크리머 등을 추가로 넣어서 마셔도 좋구요. 아이스커피에 설탕을 넣지 않았다는 점에서 애리놀다는 참 맘에 들었어요. 커피 마실 때 설탕을 넣지 않고 half-and-half* 넣어서 크리미하게 마시거든요. 스타벅스 아이스커피는 그냥 블랙으로 나와서 개개인이 기호에 따라 조절할 수 있어서 좋네요. (* Half-and-half는 whole milk와 light cream을 동일한 양씩 넣어 섞어 만든 것입니다. 많이들 커피에 넣어 마시죠.)

 

남편과 애리놀다가 마실 아이스커피를 따릅니다. Half-and-half를 추가로 듬뿍 넣을 거라 유리잔의 반에 못 미치게 따랐어요. 아이스커피만 따르고 보니까 얼핏보면 콜라같아요. 가격을 보면 아이스커피가 콜라보다는 훨씬 비싸지만요.

 

다른 것 넣기 전 이 블랙 아이스커피 자체만 마셔봤는데 깔끔하게 떨어지는 커피맛이 괜찮아요.

 

 

아이스커피에 half-and-half를 넉넉하게 따르니 색이 초코 우유나 커피 우유처럼 변했어요. 애리놀다가 좋아하는 스타일입니다. 이미 시원해서 얼음은 넣지 않고 꿀딱꿀딱 드링킹 해 줍니다. 달지 않고 크리미한 것이... 딱 좋네요.

 

 

아빠랑 엄마는 아이스커피를 마시며 주전부리 비슷하게 하고 있으니, 아이들도 뭘 마시든지 먹어야 겠죠. 첫째가 caramel brownie moose tracks 아이스크림을 콘에 담아 동생들과 나눠 먹고 있어요. 첫째가 이런 걸 알아서 잘 해서 이 엄마가 아주 든든해요. 덕분에 가족 모두 공평하게 맛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었습니다.

 

 

애리놀다는 스타벅스 커피를 즐겨 마시지도 않고 또 어쩌다 매장에서 사서 마셔도 갓 뽑아낸 뜨거운 커피만 마셔요. 스타벅스 매장에서 파는 아이스커피는 마셔본 적이 없어서 맛이 어떤지 모릅니다. 그래서 오늘 산 마켓에서 병으로 판매하는 것과 매장 아이스커피의 차이점은 비교할 수 없어요.

 

객관적인 입맛만 가지고 평가했을 때 대용량 스타벅스 아이스커피의 맛 괜찮았어요. 48 oz(1.42 L)인데 가격도 세금전 $5(6,000원)가 채 되지 않구요. 스타벅스 매장에서 사 마시는 아이스커피보다 훨씬 저렴할 거예요. 집 냉장고에 구비해 두면 아이스커피가 마시고 싶을 때나 손님에게 낼 때 아주 편리할 거예요. 설탕이나 크림이 전혀 넣지 않은 블랙 커피 상태여서 기호에 따라 설탕이나 크림을 추가해서 조절해 맞춤형으로 마실 수 있는 것도 좋구요. 맛, 가격, 편리성, 그리고 맞춤형 조절 가능 등 여러가지 장점이 많아서 아이스커피를 애호가들에게는 인기가 많겠어요.

 

 

Starbucks Via Instant Dark Roast Coffee 스타벅스 비아 인스턴트 다크 로스트 커피

Starbucks Via Instant Dark Roast Coffee (스타벅스 비아 인스턴트 다크 로스트 커피)는 첫째가 엄마랑 아빠랑 나눠 마시라고 크리스마스 선물로 준 거예요. 경험에 의해 보통 미국산 인스턴트 봉지 커피에

thenorablog.tistory.com

 

반응형

댓글(18)

  • 2019.02.17 11:37 신고

    저도 비슷한걸 마셔본적은 있습니다만 아직 봉다리커피가
    더 맛있습니다..ㅎ
    솔직히 커피값이 아깝다 생각이 많이 듭니다..
    요즘 아메리카노가 싼것도 있긴 하지만 아직 봉지,자판기커피의 맛과
    가격을 저한테는 넘기 어렵습니다..

    행복한 주말 저녁 시간 되세요^^

    • 2019.02.17 11:59 신고

      저도 봉다리 커피 좋아해요. ^^ 한국 봉다리 커피는 양을 어떻게 그리 잘 맞췄는지 달달 부드러움이 딱 좋아요.
      커피값이 지나치게 비싼 것 같아요. 특히 한국에서는 자리세가 포함되니까 더욱더 비싸지는... ^^;;
      여기 히스패닉 마켓에서 한국 봉다리 커피 팔아요. 언제 그거 사서 포스팅 올려 볼게요. ^^*

  • 2019.02.17 14:27 신고

    우리나라 커피 천국이잖아요 ㅋㅋ 이웃하며 지내요~
    좋은주말되세요~

  • 2019.02.17 22:55 신고

    저희도 스타벅스 커피 살때 대용량으로 사먹어요 ㅎㅎ가격도 저렴하고 맛도 좋더라구요~ 그리고 커피 타먹기 귀찮을때 최고인듯해요 ㅎㅎㅎ

    • 2019.02.18 01:37 신고

      스타벅스 커피가 이렇게 대용량으로 나오는 건 첨 봤어요. 하긴 이쪽 커피에 관심이 없어서 살펴본 적도 없지만요.
      요거요거 아주 편하니 맛도 괜찮고. 기특한 제품이였어요. ^^*

  • 2019.02.18 00:15 신고

    정말 맛있을것같아요

  • 2019.02.18 08:47 신고

    미국은 진짜 다 크네요. ㅋㅋ 스벅 다크로스트 원두 아메리카노 항상 먹는데 매장서 파는 아이스아메와 맛이 비슷하다면 정말 사먹고 싶네요.

    • 2019.02.19 02:57 신고

      미국에 20 여년 살면서 이렇게 큰 용량의 아이스커피는 저도 첨 봤어요.
      그래서 보자마자 웃겨서 막 웃었다는... ^^;;
      맛이 매장 것이랑 비슷한지는 모르겠지만, 객관적인 평가로는 맛 좋았어요. ^^*

  • 2019.02.19 11:41 신고

    스타벅스 원 없이 마시겠네요~~ㅎㅎ
    미국에는 스타벅스 벤티사이즈 윗 단계인 트렌타라는 사이즈도 있다더라구요..ㅋ

    • 2019.02.20 00:54 신고

      아이스커피 좋아하는 사람이면 원 없이 마실 것 같아요. ㅎㅎㅎ
      스타벅스에 가지 않아서 몰랐는데 트렌타도 있어요? 다음에 매장 지나가면 살짝 살펴봐야 겠군요. ^^*

    • 2019.02.20 11:36 신고

      스타벅스가 커피맛은 괜찮은데,
      가격도 비싼 편이고(한국에서)ㅎㅎ
      미국에서 있는 사이즈라고 해요~

    • 2019.02.21 10:32 신고

      스타벅스에 자주 가지 않아 이곳 가격은 일반 핫 블랙커피 밖에 모르지만 한국 스타벅스는 많이 비싼 듯 해요.
      이곳 핫 블랙커피는 벤티가 한국돈으로 3000원 정도 해요. ^^*

  • 2019.02.26 23:19 신고

    아니 스타벅스가 ㅋㅋㅋㅋㅋㅋ 이건 밤새 부어라 마셔라 해도 되겠어요. 절대 잠 안 오겠어요. 카페인 때문이 아니라 저거 마시고 이뇨작용 엄청 활발해져서 화장실 들락날락거리느라 잠 못 자겠는데요? ㅋㅋ 그런데 맛은 이상하지 않고 괜찮았군요. 첫째가 눈치있네요. 아이들은 커피 마시기엔 이르죠^^

    • 2019.02.27 08:27 신고

      양이 정말 크죠? 이거 첨 봤을 때 그 크기에 놀라서 그냥 웃었어요. ㅎㅎㅎ
      이거 밤새 부어라 마시면 잠도 다 잤고, 화장실도 엄청 왔다갔다. 암튼 재밌는 밤을 보낼 것 같아요.
      첫째가 눈치도 있고, 자신도 동생들도 잘 챙겨요. ^^*

  • 2019.03.03 03:29 신고

    양이 진짜 엄청나네요.
    우리나라도 편의점이나 마트 같은 데에서 1리터짜리 커피를 파는 건 종종 봤는데, 스타벅스에서 거의 1.5리터를ㅋㅋㅋㅋ
    스벅 커피 좋아하시는 분들은 저렴한 가격에 맘껏 마실 수 있겠어요.
    카페인 과다로 막 잠 못 자지 않을까요?ㅋㅋㅋㅋ

    • 2019.03.03 12:27 신고

      미국 살면서 이렇게 큰 사이즈는 저도 첨 봤어요. 그래서 보자마자 터져 나오는 웃음에... 푸하하하!
      가격도 좋고 맛도 괜찮고 해서 커피 좋아하면 냉장고에 비축해 두면 좋겠더라구요.
      많이 마시면... 그날 밤은 책임 못져요. ㅎㅎㅎ ^^*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