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리조나 사막에서 먹는 아히 투나(Ahi Tuna) 참치회 무침

저번에 yellow fin tuna(황다랑어)를 동네 마켓에서 사서 회무침을 해먹은 적이 있어요. 아주 맛있게 먹어서 또 사다 만들어 먹으려고 했더니만 누가 내 블로그를 보고 사다 먹었는지 하나도 없더라구요. (그럴리야 없겠지만요. ) 울동네 월마트(Walmart)나 타겟(Target)에 냉동 황다랑어나 다른 참치류를 팔지 않기 때문에 어디로 가면 좋은 참치를 살 수 있을까 생각해 봤어요. 그래서 떠오른 곳이 바로 Sprouts입니다. 이곳은 유기농, 친환경을 기본으로 해서 다른 일반 식품들을 파는 슈퍼마켓 체인이예요. 유기농 및 친환경 식품을 주로 취급하는 Whole Foods나 Trader Joe's와 비슷해요.


Sprouts 갔더니 기대한 대로 질좋은 황다랑어 스테이크가 있더군요. Ahi tuna(아히 투나)로 이름붙여 있는데 ahi는 yellow fin tuna(황다랑어)를 부르는 하와이어입니다. 그러니까 ahi tuna는 황다랑어의 다른 이름인 거지요. Sprouts의 황다랑어 아히 투나는 인도네시아산이였는데 저번에 동네 마켓에서 산 베트남산 냉동 황다랑어보다 질이 훨씬 더 좋았어요. 이번에 Sprouts에서 산 아히 투나도 마켓에서 사는 거의 모든 참치류가 그렇듯 전에 냉동되었던 것입니다. Sprouts 매장에서는 해동해서 냉장상태로 진열되어 있었구요. 아히 투나 스테이크 6개 총 2.65 파운드(1.2 kg) 사왔습니다.


아히 투나 스테이크 6개 사고,

뉴욕 스트립 스테이크도 좋은게 있어서 4개 사왔어요.



아히 투나 스테이크 6개


아히 투나 스테이크 6개 중에서 2개만 우선 꺼내 회무침을 만들어 먹었어요. 나머지 4개는 냉장실에 보관했다가 다음날 먹기로 했구요.


색이 참 고와요.


남편이 만든 맛난 참치회 무침. 정말 끝내줍니다. 생선 별로 좋아하지 않은 첫째와 둘째도 맛있다고 먹기 시작했어요. 셋째와 막둥이 넷째는 원래도 생선을 좋아해서 잘 먹었구요.




한 점 드셔보세요~!


다음날 저녁식사 시간. 아히 투나로 참치회 무침을 또 만들어 먹기로 합니다. 아히 투나 스테이크 4개 꺼내서 준비해요.



투나 스테이크 4개를 잘랐더니 이만큼 나왔어요. 울 셋째가 잘라논 참치를 보더니 수박같다고 넘 신나합니다. 참치회 무침을 먹을 생각을 하니까 너무 좋대요.



맛있게 참치회 무침을 만들어 일부만 큰 접시에 덜어 왔어요. 참치회 무침은 늘 하듯, 애리놀다가 아닌 남편이 맛있게 만들어 줬습니다.



얼마 전 한인 마켓에 다녀온 관계로 꼴뚜기젓, 깻잎, 김, 김치 다 있었어요. 그래서 참치회 무침과 함께 반찬으로 먹습니다.


꼴뚜기젓 색은 이렇게 붉지 않은데 사진을 찍으면 꼭 이렇게 붉게 나와요.





이건 첫째의 한 접시인데 둘째, 셋째, 넷째도 이런 식으로 각자의 접시를 만들어 먹었어요. 참치회 무침, 먹고 남은 뉴욕 스트립 스테이크, 김치, 김, 그리고 밥. 참치회 무침은 그냥도 먹고 김에 싸서 먹기도 하고 그랬구요. 뉴욕 스트립 스테이크는 어제 먹고 남은 것이예요. 잘라서 아이들 넷에게 골고루 나눠 줬는데 고기가 워낙 좋아서 식어도 아주 맛있다고 아이들이 칭찬의 바다를 만들어 줍니다.



애리놀다는 밥이랑 참치회 무침, 김, 그리고 깻잎 가져다가 먹었어요. 참치회 무침을 김에 싸서 먹어도 아주 맛있네요. 밥도 함께 싸서 먹기도 하구요. 그럼 참치 김밥이라고나 할까... 암튼지간 맛있어요.



이렇게 저녁을 든든하고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아히 투나 스테이크 4개로 만든 회무침도 여섯식구가 다 먹었구요. 저녁을 잘 먹은 다음에도 밤이 깊어지니 또 야식이 생각나네요. 한인 마켓에서 사온 한국 고구마를 야식으로 구워 먹기로 했어요. 며칠 전에 한국 드라마 "도깨비"를 봤는데 거기서 군고구마를 맛있게 먹는 장면이 몇 번 나왔거든요. "도깨비"를 보니까 군고구마가 엄청 땡기더라구요. 역시 뭐든 땡길때 먹어야 하나 봐요. 군고구마가 땡길 때 먹으니까 더 맛있어요.


반응형

댓글(23)

  • 2017.02.12 09:06 신고

    참치회 색이 참 곱네요. 빨간 보석 원석 같아요. 윤기도 좌르르 흐르네요 ㅎㅎ 파를 듬뿍 올려서 회무침을 만드셨군요. 파 때문에 비린내 매우 많이 잡혔겠는데요? 참치회에 스테이크, 김까지 곁들인 식사는 너무 환상적이네요. 우리나라에서는 구경 못할 고급 식사에요 ^^

    • 2017.02.13 08:58 신고

      인도네시아산 아히 투나 색이 참 곱죠? 이게 질도 꽤 좋았어요. 비린내도 느껴지지 않았고 나쁜 뒷맛도 없었구요. 저번에 샀던 베트남산 냉동 황다랑어는 약간 뒷맛이 남았었거든요. ^^*

  • 2017.02.12 10:29 신고

    기가 믹히게 맛있어 보여요.

    저도 오늘 안심 큰거 세개 구어서 먹고....반찬도 이것저것 만들어 놓았어요.

    그래야 내일 교회 다녀와서 편히 쉴까 하구요.

    • 2017.02.13 08:58 신고

      어제 안심 스테이크 드셨나 봐요. 우왕~ 맛있었겠어요. 반찬도 미리 다 준비하시고, 오늘 일요일 맛난 식사 두분이 오붓하게 하셨겠어요. ^^*

    • 2017.02.13 09:11 신고

      지금 아주 편히 쉬고 있는 중이에요.
      사실 교회 다녀와서 다른걸 좀 만들까...하다가 옷 갈아입고 화장 지우고 늘어져 있네요.


      넵...어제는 이거저거 많이 만들어서...편하네요.

  • 2017.02.12 11:12 신고

    저렇게 종이에 싸주니 옛날에 정육점에서 고기싸주던게 생각나네요. 그 외에도 돈까스나 통닭을 저렇게 싸주기도 했죠.
    참치 색이 참 고와서 맛있어보여요! 남편분께서 요리도 잘하시는군요~

    • 2017.02.13 09:00 신고

      미국 마켓에서도 정육코너에 가면 이렇게 정육부 직원이 직접 싸서 주는 것들이 있어요. 이런 고기나 생선은 질이 더 좋구요. 울 남편 요리 꽤 잘해요. 제가 남편한테 요리하는 것 배웠을 정도예요. ^^*

  • 2017.02.12 12:48 신고

    참치회 썰어놓은 거 보니까 진짜 수박 화채하려고 썰어놓은 수박 느낌이네요ㅎㅎㅎ
    요즘에야 참치회나 참치초밥 같은 것도 흔하지만, 저 어릴 때는 참치 = 참치캔이었던 터라 어린 마음에 '참치는 캔 모양처럼 둥글고 긴 막대기처럼 생긴 생선'인 줄 알았어요.
    밥에 참치회무침, 스테이크, 김과 김치까지 곁들이니 뭔가 퓨전 한식 같아요ㅎㅎㅎ

    • 2017.02.13 09:01 신고

      진짜 수박 썰어 놓은 것 같죠? 그렇다고 화채만들면... 슬픈 상황이 될 수도 있구요. ㅋㅋ
      그냥 맛있게 조합을 만들어서 한식이든 미식이든 섞어서 먹어요. ^^*

  • 2017.02.12 15:23 신고

    호호~~
    참치회랑, 스테이크에 고구마 까지~~
    너무 부러운 식사인데요~~^^
    참치회 색깔이 정말 먹음직 스럽네요~

    • 2017.02.13 09:01 신고

      아히 투나 질이 좋았어요. 참치회 만들어 놓으니까 색도 이쁘고 맛도 참 좋더라구요. ^^*

  • 2017.02.12 17:46 신고

    정말 잘 먹고 잘 사는 애리놀다님 댁이네요. 사막에서 회무침이라니요 그것도 무려 참치를^^ 색감이 정말 곱네요. 더구나 바깥분께서 손수 만들어주신 작품이라 더욱 맛날 것 같아요. 한 점 빼앗아 먹고 싶을 따름입니다. 거기에 다양한 반찬류들까지.. 고기에 회에 후식으로 군고구마까지.. 흠 역시 먹는 게 남는 겁니다.

    • 2017.02.13 09:02 신고

      회는 좀 좋은 걸 사다가 해서 먹어야 해서 어디서 사면 좋을까 좀 생각해봤어요. ^^ 아히 투나 이게 질이 좋더라구요. 덕분에 오랫만에 회무침으로 잘 먹었죠. 그럼요, 먹는 게 남는 것 같아요. 잘 먹고 잘 살자~~! ^^*

  • 2017.02.13 00:14 신고

    대박이네요.
    참치를 돼지고기처럼 비닐과 종이봉투로 담아오는....
    이런 곳이 있다니.... 부럽네요.

    • 2017.02.13 09:03 신고

      좀 괜찮은 마켓에 가면 이렇게 비닐과 종이에 싸서 줘요. 옛날 정육점이나 생선시장에서 사다 먹는 것 같이요. 이렇게 사오는 게 품질도 더 좋구요. ^^*

  • 2017.02.13 08:18 신고

    우리집에서는 이상하게 저만 참치를 좋아합니다
    그래서 식구끼리 먹으러 갈 기회가 거의 없네요 ㅡ.ㅡ;;

    예전 동료들과 자주 먹던 기억이 납니다
    소주와 함께..^^
    참치는 역시 김이 궁합이 잘 맞는거 같애요 ㅋ

    • 2017.02.13 09:05 신고

      참치는 김하고 궁합이 참 잘 맞아요. 예전에 처음 참치회 먹을 때 조미김을 주길래 어찌 먹으라는 건가 했는데 함께 먹으니 이건 환상의 맛~! 김밥용 김과 함께 했는데도 여전히 맛있었어요. 소주도 함께하면 낭만적일 것 같아요. 그런데 지금 제가 소주를 못 마셔서 다른 술로 대신 참치회 무침이랑 마셨어요. ^^*

  • 2017.02.13 09:44 신고

    넘 먹고 싶네요

  • 2017.02.13 10:34 신고

    우아 싱싱해보이고 너무 좋네요 ㅎㅎ 그래도 자주 보던 김치와 김이 보이네요
    그런데 참치회무침 너무 맛잇어 보여요~

  • 2017.03.25 21:33 신고

    저기.. 이 맛있는걸....
    그냥 덩어리로 구매하시는 군요. ㅋㅋㅋ
    부럽다.... ㅠ..ㅠ

    • 2017.03.26 00:15 신고

      울집은 여섯식구라 식구가 많아서요. ^^ 그리고 한번 뭔가에 땡기면 질릴 때까지 먹기도 하거든요. ㅋㅋㅋ ^^*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