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좋은 하루/오늘 하루

1/2 [즐거운 미국 할로윈] 할로윈 컵케이크와 쿠키 만들기

by 애리놀다~♡ 2016. 11. 2.
반응형

오늘은 10월 31일 할로윈. 사탕타러 동네를 돌아다니는 것은 해가 진 다음부터 하니까 밤이 오길 기다리면서 낮에 컵케이크와 쿠키를 만들며 시간을 보냈어요. 컵케이크와 쿠키도 첫째, 둘째, 셋째가 함께 만들었구요. 아이들이 척척 다 알아서 잘 하니까 엄마는 너무 편하고 또 대견하고 그래요.


우선 컵케이크부터 12개 구웠습니다. 이따 쿠키까지 다 완성되면 컵케이크와 쿠키에 데코하면서 재밌게 놀거예요.



아이들이 이번엔 쿠키의 일부를 동그란 모양대신 길쭉하게 만들어 봤어요. 우선 12개 오븐에서 나왔고, 이후 3번 더 구웠으니까 약 총 50개 정도의 쿠키를 구운 듯 해요. 아이들이 쿠키를 잘 구워냅니다.



컵케이크와 쿠키가 다 구워져서 준비가 되었으니, 데코를 하며 재밌게 시간을 보냅니다.



첫째가 귀엽게 데코를 하고 있어요.

노란 뿔의 컵케이크가 귀엽네요.


둘째는 귀여운 벌레씨를 만들고 있네요.

벌레씨 눈이 참 이뻐요.


셋째는 자기가 제일 좋아하는 포켓몬 Oshawott 데코를 하고 있어요.

꽤 닮았어요. 이쁘네요.


막둥이 넷째도 이쁘고 알록달록하게 컵케이크에 데코를 하고 있습니다.


이번에 아이들이 쿠키를 길쭉하게 만든 것은 손가락 모양을 만들고 싶어서였어요. 몇가지는 진짜 그럴싸한 손가락 모양이 나왔습니다. 손가락 쿠키 위에 보면 하트 모양을 그린 것도 있고, MOM이라고 써 있는 쿠키도 있어요. 이것들은 셋째가 엄마를 위해 만들어 준 거예요.



컵케이크는 9개만 데코하고 나머지 3개는 플레인으로 나뒀습니다. 아이들이 아빠는 플레인 컵케이크를 좋아한다고 플레인으로 남긴 거예요. 아빠도 다 챙겨주고... 이쁜 내 아가들~!



데코를 한 쿠키들도 모아 봤어요. 쿠키가 워낙 양이 많아서 일부 쿠키는 그냥 플레인으로 남겼어요. 사실 플레인 쿠키가 더 맛있기도 하구요. 데코는 재미로 하긴 하지만 솔직히 말하면 프로스팅이 너무 달고 데코로 쓴 캔디류도 달아서 쿠키 한개만 먹어도 너무 달아요. 




이제 슬슬 저녁시간이 다가 오네요. 밖은 점점 어두워지고... 울집 아이들 의상을 모두 챙겨입고 사탕타러 나갈 준비를 본격적으로 시작합니다. 아주 들떠 보여요.



올해 할로윈의 사탕타기 실적은 어땠을까~요? 그건 계속 이어지는 포스팅 2/2에 올릴께요.



반응형

댓글8

  • 空空(공공) 2016.11.02 09:00 신고

    순간 이동해서 저 옆으로 슉하고 날라갔으면 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데코를 한 컵케이크가 너무 깜찍하고 앙증맞습니다
    먹기 아깝습니다
    쿠키도 예쁩니다..
    정말 신났겠습니다^^
    답글

  • 히티틀러 2016.11.02 10:17 신고

    각자의 개성이 뚜렷하게 드러나네요.
    지난 번 만든 머핀도 다 할로윈을 위한 거군요!
    저 길쭉길쭉한 과자에 초코볼 달아놓은 건 왠지 손가락 같아요ㅎㅎㅎ
    답글

    • 다들 데코하는 게 조금씩 다르죠? 지난번 만든 머핀은 사과가 많아서 파이 만들면서 함께 만들어 먹은 거였어요.
      파이는 아직 포스팅으로 올리지 않았구요. 요즘 녀석들이 계속 오븐에서 구워대고 난리도 아닙니다. ^^;;
      초코볼 달린 길죽한 건 손가락같이 보이나요? 그럼 성공이예요. ㅋㅋㅋ ^^*

  • 라디오키즈 2016.11.02 11:20 신고

    우와. 아이들이 정말 좋아할 것 같네요.
    보기엔 맛있어 보이는데 너무 달다니 한 개쯤 맛보고 싶어지네요.ㅎ
    답글

    • 아이들이 이 컵케이크랑 쿠키 굽고 데코 하면서 아주 신났었어요.
      맛은 좋은데 프로스팅이 워낙 달아서 데코를 하면 많이 달아져요. 그래도 재밌어요. ^^*

  • LAZEEN 2016.11.03 06:42 신고

    와 정말 컵케이크와 쿠키의 향이 제 방까지 진동하는 것 같아요. ㅠㅠ 넘 먹고 싶은 걸요. 첫째의 솜씨는 정말 요리뿐만 아니라 디자인에 걸쳐서도 대단한 것 같아요. 둘째의 벌레쿠키도 귀엽지만 ㅎㅎ 셋째 자녀분이 너무 귀여워요. 포켓몬 Oshawott 완전 똑같은 것 같아요. 왜 이 포켓몬을 좋아하는 건지 궁굼해지네요^^ㅎㅎ 와 다같이 놓인 쿠키와 컵케익이 진짜 먹음직 스러워 보이네요. 그와중에 아빠드시라고 플레인으로 남겨놓다니 너무 사랑스러워요. 저까지 행복한 가족의 일부가 된 기분이드는 아주 기분 좋은 포스팅이었네요^^
    답글

    • 첫째가 디자인, 음식, 드로잉, 글쓰기 등등 재주가 정말 많은 아이예요. 자랑이라 그렇지만 수학과 물리도 강하구요. ^^
      아이들이 모두 포켓몬이 그렇게 재밌대요. 애니메이션도 보고 또 보고, 도서관에서는 만화책도 빌려다 읽어요.
      저도 포켓몬을 종종 보는데 저는 팀 로켓이 제일 좋구요.
      아이들이 아빠도 잘 챙겨요. 아이들에게 사랑많이 받는 아빠라 집에서 지낼 때가 제일 행복하대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