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을 나는 미 대통령 헬기와 간지나는 비행기 V-22 Osprey 우연히 봄

지난 토요일 장보기를 마치고 슈퍼마켓에서 나왔는데 하늘에 헬기 2대와 양쪽 프로펠러가 팽팽 도는 비행기 3대가 날아오는데 정말 멋졌어요. 특히 양쪽 프로펠러 비행기는 TV나 유튜브에서는 봤지만, 직접 보는 건 처음이라 좀 설레더라고요. 남편은 양쪽 프로펠러 비행기를 보자마자 V-22 Osprey(아스프리, 오스프리)라고 척~ 대답을 합니다. 자기도 직접 보는 건 처음이라면서요. 남편이 준 밀리터리 덕후인데 이럴 때 확실히 지식의 깊이가 보여요. 기특한지고~

 

 

멋진 비행기를 그냥 보낼 순 없죠. 사진을 막 찍어댔습니다. 그랬더니 주차장에 있던 다른 사람들도 따라서 사진을 찍더라는... 갑자기 으쓱해졌어요. V-22 Osprey가 멋져서 사진을 찍은 건데 다른 사람들은 애리놀다가 사진찍으니까 그냥 뭔가 중요한가 보다 해서 따라 찍는 것 같았어요.

 

 

좀 더 자세한 V-22 Osprey에 대한 설명을 위키피디아에서 발췌해 왔습니다.

 

V-22 오스프리(V-22 Osprey)는 미국의 수직이착륙 (VTOL: vertical takeoff and landing)과 단거리 이착륙 (STOL: short takeoff and landing) 능력을 가진 비행기이다. 이것은 전통적인 헬리콥터의 임무를 수행하면서도, 보다 먼 작전거리와 터보프롭 비행기의 빠른 속도를 가지도록 개발된 것이다. 미해병 CH-46 시나이트 헬기의 전투행동반경이 296 km인데 비해 미해병 MV-22 오스프리의 작전반경은 722 km,항속거리 3590km이다. 미국의 Bell Helicopter Textron사에서 개발되고 제작된다. 이 공장은 보잉 헬리콥터와 파트너 관계를 맺고 있다. (위키피디아 발췌)

 

10,000 피트(3,048m) 상공 MV-22 Osprey에서 자유낙하하는 미 해병대원들 (2000년 1월 17일, 사진출처: Wikipedia)
Bell-Boeing V-22 Osprey (출처: Flickr, 작가: Peter Gronemann)

 

그런데 더 중요한 것은 V-22 Osprey 보다 그 앞에서 날고 있는 헬기 2대였습니다. 남편이 보더니 헬기의 윗부분이 하얀색인 것이 아무래도 미 대통령 전용 헬기같대요. 트럼프 대통령이 지금 이 헬기에 타고 있나 해서 사뭇 신기함이 더 강해졌습니다. 미 대통령이 두 헬기 중 하나에 탑승해 있으면 그 대통령 탑승 헬기는 Marine One(마린 원)이 됩니다. 지금 Marine One이 날아가고 있는 걸까요?

 

 

마린 원(Marine One)은 미국의 대통령이 탑승한 미국 해병대의 비행기의 호출부호를 가리킨다. 미국의 부통령의 전용 비행기의 호출부호는 마린 투(Marine Two)로서, 제1해병헬리콥터비행대대(HMX-1 "나이트호크")에서 운용하는 SH-3 시 킹이나 그 외 최신형, UH-60 블랙 호크를 이용한다. (위키피디아 발췌)

 

워싱턴 D.C. 상공의 마린원 VH-60N 화이트호크 헬기 (사진출처: Wikipedia)

 

집에 돌아와서 트럼프 대통령의 선거유세 스케쥴을 찾아봤어요. 그런데 토요일 당일 애리조나에서는 선거유세가 없었어요. 대신 월요일(오늘) 애리조나의 Prescott(프레스킷)과 Tucson(투산)에서 선거유세가 있습니다. 아마 토요일은 월요일 트럼프 대통령 이동을 위한 예행연습 중이었던 것 같아요.

 

지난 토요일 이 포스팅을 올릴까 생각했어요. 하지만 대통령 전용 헬기일지도 모르는데 이동 동선을 미리 올리는 것은 좋은 게 아닐 듯 싶더라고요. 이미 다 공개된 정보일지라도요. 그래서 오늘 선거유세를 다 마친 것 확인하고 포스팅을 올립니다.

 

 

지난 토요일에 봤던 헬기와 V-22 Osprey가 대통령 선거유세 이동 헬기와 비행기가 맞는지 확인하려고 오늘 프래스킷 선거유세 비디오를 찾아봤습니다. 다 맞네요. 비디오 보면서 "나 저 헬기랑 비행기 다 봤다!"하면서 혼자 감탄하고 있었어요.

 

아래 비디오는 V-22 Osprey가 등장하는 장면부터 시작됩니다. V-22 Osprey에서는 애리조나 주지사와 상원의원, 그리고 여러 스태프와 경호팀 등이 내리는 것이 보이네요. 트럼프 대통령이 탑승한 Marine One은 15:42정도부터 보면 됩니다. 미국 대통령 선거에 아주 관심이 있으면 1시간 10분 정도 계속 끝까지 더 보면서 이 비디오 전체를 끝내도 되겠고요. 하지만 다들 바쁘니까 트럼프 대통령이 연설 시작 바로 전인 24:04 즈음까지만 봐도 대통령 뒤에 서 있는 Marine One과 V-22 Osprey 3대를 모두 충분히 볼 수 있습니다. 아래 비디오로 지난 토요일 애리놀다가 뭘 하늘에서 봤는지 확인해 보세요.

 

 

덤으로 비디오에서 보이는 프레스킷의 주변 경치를 한번 즐겨봐 주세요. 건조함이 팍~ 느껴지죠. 이것뿐 아니라 선거유세에 모인 사람들의 옷차림도 살펴봐 주고요. 다들 반팔이나 민소매입니다. 오늘이 10월 중반을 넘긴 10월 19일인데 애리조나 피닉스, 프레스킷, 투산 이런 지역은 아직도 타 지역의 더운 여름 기온이에요. 하하. 트럼프 대통령도 Marine One에서 내려 연단에서 제일 먼저 한 말이,

 

Hello, Prescott. I'd better speak fast. This sun is hot.

 

울 동네 애리조나가 이렇게 덥습니다. 하하하.

반응형

댓글(8)

  • 2020.10.20 09:21 신고

    같은 생각 입니다.
    미리 대통령의 동선을 알리는건 좀 조심해야 할거 같아요.^^

    • 2020.10.20 09:32 신고

      워낙 민감한 시기인데다가 대통령 동선이라 주의하는 게 필요하다고 생각했어요. ^^*

  • 2020.10.20 11:30 신고

    와우 멋지네요, 저도 파이롯 라이센스가 있지만 요즘 운전 못합니다.
    하늘에서는 걸리적거리는 것이 없어 자유를 만끽하지요.
    에리조나도 한인이 많이 사는 느낌입니다. 건강 조심하세요

    • 2020.10.20 12:35 신고

      파일럿 라이센스 가지고 계세요? 와~ 정말 멋지시다. 하늘을 날 때 그 기분이 대단할 것 같아요.
      이곳에 원래는 한인이 그렇게 많지 않았던 것으로 기억해요. 한인 사회와 거의 어울리지 않아서 잘 모르지만 요즘 좀 많아진 듯 해요. 하지만 여전히 한인많은 곳에 비하면 적은 편이예요.

  • 2020.10.20 14:57 신고

    부군의 밀리터리.해박한 지식 존경스럽습니다 ㅎ
    트럼프 전용 헬기를 미리 보셨군요,,^^
    연설하는 트럼프 뒤로 보이는 헬리곱터 위용이 있어 보입니다

    제가 엘센트로 처음 내렸을때가 9월 중순이었는데 헉 하는신음소리를
    냈다는것 아닙니까? ㅎㅎ

    • 2020.10.21 01:15 신고

      남편이 준 밀리터리 덕후예요. 지난번처럼 처음 보는 기종을 봤을 때 도움이 많이 됩니다. ^^
      대통령 헬기가 위용이 있어요. 위가 하얗고 몸체 색이 진한 것이 전체적으로 미국 국가 새인 흰머리수리를 상징하는 것 같고요.
      엘센트로에서 정말 놀라셨겠어요. ㅎㅎㅎ 처음에 이곳이 헬센트로인가 하셨을 것 같아요. ^^*

  • 2020.10.20 19:14 신고

    멀리서 보시고 헬기종류까지 분석 잘 봤습니다
    더운날씨네요 애리조나~
    잘 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좋은 하루보내세요~

    • 2020.10.21 01:15 신고

      V-22 Osprey는 첨 봤는데 꽤 멋있었어요. 대통령 전용 헬기도 위용이 있었고요. ^^*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