촉촉하고 부드러운 육질의 폭찹 오븐구이 Juicy Oven Baked Pork Loin Chops

동네 마켓에서 좋아 보이는 pork chop(폭찹)이 있어서 사다 오븐에서 구웠습니다.

 

돼지고기 질이 참 좋아요.

 

양념에 1시간 정도 재운 다음에,

 

 

양념을 더 바르고 오븐에서 구웠어요. 식구가 6명인데 폭찹이 딱 6개라서 다행이예요.

 

 

30분 정도 지난 다음에 꺼내서,

 

 

뒤집어서 양념을 더 바르고 그 위에 양파 자른 걸 올린 후 다시 오븐에서 25분 정도 구웠습니다. 양파를 올린 건 이게 맛있어서나 특별한 비법이라서는 아니었고요. 양파가 남아서 그냥 다 쓰려고 잘라서 올려 봤습니다. 그런데 나중에 먹어 보니까 구운 양파가 맛있어요. 다음에도 또 양파 올리고 구울 겁니다.

 

 

완성된 폭찹 오븐구이의 자태입니다. 태우거나 지나치게 구워서 고기가 퍽퍽해지지 않게 하려고 특히 신경을 썼습니다.

 

 

돼지고기니까 확실히 다 익었는지 확인하려고 하나 가져다가 잘라 봤어요. 잘 익었습니다.

 

 

폭찹 1 슬라이스, 밥, 샐러드 이런 구성으로 아이들 넷이 한 접시씩 가져갔습니다.

 

 

이건 남편의 한 접시고요. 큰 폭찹으로 특별히 선택해서 올려 줬어요.

 

 

요건 애리놀다의 한 접시. 아까 익었는지 보려고 반을 자른 폭찹이 이 접시에 올려 있습니다. 다들 이쁜 거 먹고 싶다고 해서 반 자른 폭찹은 애리놀다 차지가 되었어요.

 

 

양념은 고기 위에 더 뿌려서 먹어도 맛있어요.

 

 

고기는 촉촉하니 딱 맞춰 잘 익었고 아주 맛있어요. 특별히 신경 쓴 대로 돼지고기 육즙이 풍부하게 잘 살아있습니다.

 

 

남편과 아이들한테 칭찬 정말 아주 많이 받았어요. 남편은 지금껏 먹어 본 폭찹 중에서 최고였다고 했을 정도니까요. 아이들도 너무나 맛있다고 또 만들어 달라고 그러고요. 좋은 폭찹이 있으면 사다가 또 한번 솜씨를 발휘해 보도록 하죠.

반응형

댓글(24)

  • 2020.05.03 06:40 신고

    맛있는 한그릇 밥이네요.
    ㅎㅎ
    잘 먹고 갑니다.^^

  • 2020.05.03 07:39 신고

    내가 며칠있다 만들려고 한 레시피 네요.^^
    우리 큰 딸이 마켓에서 사온 고기중에 pork loin 한 덩어리가 있더라구요.
    그래서 그걸 잘라서 폭찹 이나 만들까? 했거든요.
    근데 이웃님이 만든 폭찹을 보니 아주 맛있게 보여요.

    지금 나는 갈비찜을 만들고 있어요.

    • 2020.05.03 11:20 신고

      오늘 갈비찜 드시는군요. 고것도 아주 맛있죠. ^^
      Pork loin도 꽤 맛있게 나와서 아주 맛있게 먹었어요.
      오늘 또 하려고 장보러 나갔는데 좋은 pork loin chop이 없었어요. 흑흑.

  • 2020.05.03 08:44 신고

    맛있게 폭찹 요리를 하셨군요
    얼핏 보면 돈까스 비슷하게도 보입니다.
    어주 맛있어 보입니다^^

    • 2020.05.03 11:22 신고

      Pork loin 부분이 아마 돈까스 만드는 부위일 거예요.
      제가 요리한 부위는 뼈도 있어서 돈까스로 쓰려면 뼈를 제거해야 하겠지만요. ^^*

  • 2020.05.03 09:31 신고

    폭찹 오븐구이 군침 도네요
    정성이 들어간 음식이라 더욱 맛 있을것 같습니다^^

    • 2020.05.03 11:23 신고

      아주 맛있게 잘 먹었어요. 잘 만들려고 노력했더니 더 맛있게 나온 것 같아요. ㅎㅎ ^^*

  • 2020.05.03 12:18 신고

    비가 촉촉히 내려서 꽃가루 먼지를 다 쓸어가고 있네요 우리 마음 근심과 두려움도 다 쓸어가길 기대 해봅니다. 좋은 주말 되세요

    • 2020.05.03 12:40 신고

      한국에는 비가 오는가 보군요. 꽃가루도 다른 근심과 두려움도 다 씻겨나갈 겁니다. ^^*

  • 2020.05.03 14:05 신고

    우와 넘 맛있어보이네요><
    맞구독하고 싶습니당💛

  • 2020.05.03 16:29 신고

    사진으로봐도 돼지고기가 좋아보이네요
    잘 보고 공감하고 갑니다^^
    좋은 휴일보내세요~

  • 2020.05.04 17:07 신고

    요리 맛있게 느낍니다.

  • 2020.05.05 03:51 신고

    우와 ㅠㅠ맛나보여요!
    양념 비결을 어쭤봐두되나요?
    예전에 산후조리 이모님이 저렇게똑같은 음식을 해주셧는데 너무맛잇어서 저희도 해먹고싶더라구요 ㅠㅠ!!

    • 2020.05.05 12:53 신고

      양념은 그냥 울집 식이라서 산후조리 해주신 분 것이랑 맛이 비슷할까 모르겠어요.
      기본적으로 갈은 양파, 마늘, 생강, 세라노 고추에 고추장 넣고 만들었어요.
      간은 취향에 맞춰 조절하시면 될 것 같고요. ^^*

    • 2020.05.05 16:14 신고

      고추장으로 만든거군요! 전 케첩이 들어가잇는가 싶엇어요 ㅎㅎ
      지금은 닭고기가 없어서 돼지고기로 만들아봐야겟어요 ㅎㅎ

    • 2020.05.06 10:16 신고

      울집도 돼지고기로 만들거라 돼지고기로 하시면 아주 맛있을 거예요. ^^*

  • 2020.05.05 18:08 신고

    전에 집에는 빌트인으로 오븐이 있어서 꽤 유용하게 사용했는데
    지금 사는 집에는 오븐이 없어서 구경만 해요. ㅎㅎ
    애리놀다님 오븐을 정말 잘 사용하시는 것 같아요.
    미리 어깨넘어 배워두고 있답니다. 나중에 한국 가면 오븐 사서 만들어보려구요. ㅋㅋㅋ
    이번 폭찹 소스 비법도 공개해주시면 더 감사할 것 같아요! >_<

    • 2020.05.06 10:18 신고

      제가 요리 블로거가 아니라서... ㅎㅎㅎ ^^;;
      양념을 대충 살펴보면 매운 소스로 만들었는데 양파, 마늘, 매운 고추, 생강 갈아서 고추장하고 섞었어요. ^^*

    • 2020.05.11 04:13 신고

      입력되었습니다. ㅎㅎㅎ 감사해요!

    • 2020.05.11 09:58 신고

      역시 Anchou님은 intelligent 하신분~ ^^*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