촉촉 부드러운 돼지고기 Pork Shoulder 오븐구이

반응형

애리조나의 기온이 더 올라가기 전에 오븐에서 구워먹고 그런 건 미리 먹어 두는 게 좋아요. 더운 여름에는 되도록 오븐을 켜지 않는게 울집 기본 방침이거든요. 오븐을 켜면 실내가 더워지니까요. (애리조나 피닉스는 한여름에 섭씨 50도 근처까지도 올라가는 곳임). 한쪽은 에어컨으로 온도를 내리고, 한쪽은 오븐으로 온도를 올리고. 현명한 실내기온 관리라고는 할 수 없으니까요.


지난주에는 돼지고기 pork shoulder를 사다가 오븐에서 구웠어요. 오븐에서 천천히 구우면 육질이 보들보들 또 촉촉해서 맛이 좋죠. 상추, 그리고 간단한 다른 반찬을 곁들여 저녁을 먹었습니다.



테이블 한쪽에 다소곳이 앉아 있는 pork shoulder 오븐구이 접시 1. 아쉽게도 사진에서는 촉촉함이 잘 나타나지 않았네요.




접시 1과 함께 하는 매운 소스 및 상추. 이 매운 소스는 남편이 만드는 특제소스예요. 돼지고기랑 함께 먹으면 아주 맛있어요.




테이블 다른 한쪽에 앉아 있는 pork shoulder 오븐구이 접시 2. 이쪽에도 남편의 매운 소스와 상추가 놓여 있구요.






이건 애리놀다가 만든 양파김치. 양파 김치도 돼지고기랑 함께 먹으면 맛있어요.



실란트로(고수)는 남편이 좋아해서 먹는 거예요. 셋째도 좋아해서 함께 먹구요.



셋째는 실란트로가 좋다고 밥에도 이렇게 꽂아 두웠어요. 에공~~



막둥 넷째가 셋째의 실란트로 작품(?)을 보더니 자기도 똑같이 해놨더라구요. 막둥이도 셋째처럼 실란트로가 점점 맛있어 진다네요.



돼지고기 한점, 양파김치, 매운 소스를 함께 상추에 적당 큼직하게 싸서 먹어요.



맛이요? 당연히 아주 맛있죠. 우선 고기가 보들보들 육즙 가득 하거든요. 함께한 양파김치나 매운 소스도 맛있었구요. 여섯 식구 모두 아주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여름이 점점 깊어지니까 이런 오븐구이는 9월이나 되서야 먹을 수 있을지 모르겠어요.

반응형

댓글(22)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