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째는 잘 지내고 있군.

반응형

첫째가 이번 새 학기부터 친구들과 함께 아파트를 렌트해서 지내고 있는데 2주 넘게 지낸 소감을 들어보니 기숙사보다 훨씬 나은가 보다.

 

투산의 일반적 아파트 중에서 (이미지 출처: theplaceatedgewood.com)

 

우선 괜찮은 크기의 각자 개인 방에 개인 욕실까지 딸려있어서 공간적인 면에서도 여유가 있고 사적 공간이 더 보장된다. 음식도 직접 장 봐서 영양분을 더 생각해서 먹을 수 있으니까 그것도 좋고. (그런데 현실적으로 음식을 만들 시간은 많지 않을 거다.) 친구들이랑 지내서 첫째는 그게 가장 좋겠지.

 

첫째가 야생성이라 밤늦게 공부하는 걸 좋아하는데 늦은 밤에도 혼자 집중할 수 있어서도 좋다고 한다. 자기 방이 아주 편안하고 아늑하단다. 대학 3학년에 접어들면서 이번 학기에는 연구소 일도 하고, 조교도 하고, 또 수강 과목의 수와 강도도 만만치 않지만, 아이가 새로운 생활에 아주 만족스러워하는 게 보여서 나도 기쁘다.

 

첫째의 인스타그램에 가보니 새로운 그림을 여러개 올려뒀다. 바쁜 학교 생활 속에서도 그림도 그리고 포스팅도 하고. 취미생활을 계속 유지하는 모습이 기특하다. "좋아요" 꾹꾹 눌러주며 엄마가 다녀갔다는 걸 보여주고 응원해줬다.

 

 

반응형

댓글(22)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