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편의 식탁 - 돼지 등갈비 오븐구이

반응형

첫째가 여름방학 중 집에 있는 동안 잘 먹여야지. 한 짝에 6.5 파운드 정도 (약 3kg) 하는 pork spareribs (돼지 등갈비)를 두 짝 사 왔다. 이중 한 짝은 엊그제 매운 등갈비찜으로 잘 먹였다. 매운 등갈비찜은 내가 만들었다.

 

이건 예전에 찍은 사진에서 가져왔다. 이번에 산 것도 이런 돼지등갈비다.

 

오늘은 남편이 두 번째 돼지 등갈비 한 짝을 가지고 오븐구이를 하겠다고 한다. 소스는 간장 베이스다.

 

돼지 등갈비를 결대로 잘라 랙에 올려서 구운 후 기름기를 쪽 뺐다. 랙을 빼고 빠져나온 기름도 버리고, 남편이 준비한 소스를 등갈비에 발라 오븐에서 구웠다.

 

아래는 구운 후 나온 자태다. 이번엔 각 갈비를 뒤집어서 한번 더 오븐에서 구울 거다.

 

 

이것은 김을 머금은 뽀샤시 버전~

 

 

오븐에서 한번 더 구운 후 나온 자태. 드디어 야들야들하고 단짠이 완벽하게 조화된 돼지 등갈비 오븐구이가 완성되었다.

 

 

여섯 식구가 큰 거 한대, 작은 거로는 두대씩 해서 각자 접시에 3대씩 덜어 갔다. 아래는 사진을 찍으려고 덜아가고 남은 갈비들을 올려 둔 거다. 이것도 나중에 다 먹었다.

 

 

Target (타겟)에서 김치도 사다가 함께 먹었다. 가격이 한 병당 $4.79 (5,760원)으로 좋아서 2병 샀다. 이 김치는 오레건에서 만들었는데 발효가 잘 되어 있어서 병을 열면 김치 폭탄이 터진다. 싱크대에서 조심스럽게 열어야 한다.

 

 

아이들이 김치를 좋아해서 식사하고 났더니 김치 한 병을 다 비웠다. 두 병 사서 다행이다.

 

다행히 우리에겐 김치 한 병이 더 있나이다!

 

 

미국 타겟 (Target)에서 판매하는 서울 김치 Seoul Kimchi

미국의 유명 유통업체 Target (타겟)에서 김치를 사봤습니다. 김치 제품명은 Seoul Kimchi (서울 김치)이에요. 비건, Non GMO, 무 글루텐, 무 MSG 이렇게 요즘 건강한 생활을 하고자 하는 사람들이 원하는

thenorablog.tistory.com

 

갈빗살을 상추에 싸서 먹고 싶다는 아이도 있어서 상추도 따로 준비했다. 나도 싸서 먹었다.

 

 

아이들이 맛있다고 열심히 갈비를 뜯어댄다.

 

 

난 좀 우아한 버전으로 잘라 포크에 찍어 먹었지만 나중엔 그냥 손으로 잡고 뜯었다. 아주 맛있다.

 

 

남편이 단짠의 조화를 완벽하게 맞췄다. 거기에 세라노 고추도 넣어서 살짝 매콤함도 함께 한다. 아주 맛있다!

 

남편 말이 이번에 본인이 만든 돼지 등갈비 오븐구이가 자기가 먹은 돼지 등갈비 요리 중 제일 맛있었다면서 아주 흡족해한다. 엊그제 내가 만든 매운 등갈비찜도 지금껏 먹은 돼지 등갈비 중 제일 맛있다고 하더니만... 이틀 사이에 남편의 최애 돼지 등갈비의 기록이 경신된 순간이다.

반응형

댓글(26)

  • 2022.05.26 02:59 신고

    ㅎㅎ 오..남편도 요리를 잘사시는군요

  • 2022.05.26 05:36 신고

    입에 침 가득 고입니다
    고기 먹은 지 며칠 되지 않았는데도 또 먹고 싶어져요
    나이 들면 자주 먹어야 되는가 봅니다
    요리 잘 하신 부군 짝짝짝..

    • 2022.05.26 07:01 신고

      남편이 꽤 잘 만들어서 식구들이 만족스럽게 먹었어요.
      칭찬 감사합니다. 남편한테 전할께요. 그럼 더 열심히 음식을 할 겁니다. ㅎㅎㅎ ^^*

  • 2022.05.26 05:50 신고

    돼지고기 엘러지가 있어 못 먹지만 매우 맛이 좋아 보입니다.
    역시 애리놀다 가족의 식단을 보면 행복이 저절로 나온다는 생각입니다.

    • 2022.05.26 07:01 신고

      첫째가 집에 돌아오니까 온 식구들이 함께 식사를 할 수 있어서 좋아요. ^^*

  • 2022.05.26 05:57 신고

    포스팅. 자~알♬ 보고..
    구독 ☞ 꾸욱..누르고 갑니다..^^

  • 2022.05.26 07:31 신고

    포스팅 잘보고 공감도 꾸욱 누르고 가요!! :)

  • 2022.05.26 07:45 신고

    손이 많이 가는 오븐 등갈비 같은데 진짜 먹음직스럽게 완전 제대로 만드셨네요. ^^

  • 2022.05.26 08:26 신고

    등갈비를 집에서 하시다니... 엄청 솜씨 좋으세요 ㅎㅎ

  • 2022.05.26 09:40 신고

    역시 갈비는 잡고 뜯어야 합니다. ㅎ
    뼈에 붙어 고기가 맛있다지만 이번에는 양념까지 잘 되어
    최고의 등갈비 구이가 탄생하였군요 ..
    가족 생각하시며 정성스럽게 만든 등갈비라서 더 맛있는 것 같습니다.
    앞으로 더 좋은 맛으로의 신기록 행진이 이어질지 궁금합니다. ㅎ

    • 2022.05.26 11:33 신고

      갈비는 우아고 고상이고 없이 손으로 잡고 뜯어야 합니다. ㅎㅎㅎ
      정말 맛있게 잘 나왔어요. 고기도 부들부들 연했고요.
      남편과 제가 서로의 돼지 등갈비 요리로 경쟁을 하게 생겼습니다. ^^*

  • 2022.05.26 10:16 신고

    포스팅 잘 보고 공감누르고 갑니다

  • 2022.05.26 11:54 신고

    이웃님 남편분하고 저하고 똑같은 말을 하네요.^^
    저도 제가 만든 오븐구이 돼지고기 등갈비찜이 제일 맛있는거 같아요.~~

    아~주 먹음직스러워 보입니다.
    그리고 당근 손으로 뜯어먹어야 제맛이 나는거 같읍니다.

    • 2022.05.26 12:11 신고

      Jshin님께서도 등갈비찜 아주 맛있게 잘 하시는 것 기억해요.
      남편이 만든 등갈비구이 정말 맛있긴 했어요. 등갈비는 계속 만들어 달라고 하려고요.
      갈비는 역시 뜯어야 제 맛입니다. ㅎㅎㅎ ^^*

  • 2022.05.26 17:25 신고

    정말 맛나겠네요..ㅎㅎ
    잘보고 갑니다.

  • 2022.05.26 22:59 신고

    등갈이 맛있어 보이네요.
    저도 주말에 등갈비찜 해먹어 보아야 겠습니다.

    행복한 하루 되세요.

  • 2022.05.26 23:49 신고

    포스팅잘보고 갑니다
    오늘 하루도 수고하셨습니다
    편안한 굿밤 되세요

  • 2022.05.27 23:52 신고

    와 저큰 갈비짝을 어떻게 손질한대요.
    비주얼이 정말 맛있어 보이네요
    한번 구운 다음 양념을 하는군요

    • 2022.05.28 02:29 신고

      집에서 갈비 손질을 늘 하니까 이젠 전문가 수준이예요. ㅎㅎ
      기름기를 빼려고 우선 오븐에서 초벌구이를 했어요.
      갈비찜할때 한번 삶는 거랑 비슷하다고 보시면 되요.
      그런 다음에 양념해서 두번 구우면 아주 맛있습니다. ^^*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