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멋진 신세계/기타

[알래스카] 광대하고 천연자원이 풍부한 알래스카

by 애리놀다~♡ 2016. 9. 19.
반응형

동서네가 사는 알래스카 주는 90% 정도 도로시설이 되어 있지 않다고 언급한 적이 있습니다. 이 사실에 대해서 놀라워 하시는 것 같아 추가 설명합니다. 많이들 아시겠지만 알래스카 주는 미국에서 가장 큰 주로 주 하나의 면적만으로도 정말 광대해서 대한민국(남한) 면적의 약 17배니까요. 하지만 인구수는 아주 적어서 총 인구가 약 736,000명 정도예요. 즉, 대한민국의 총 인구가 알래스카 주 총 인구의 약 69배인 셈입니다.


알래스카 주에서 가장 인구가 많은 도시인 앵커리지(Anchorage)의 인구는 약 300,000명, 2번째와 3번째로 인구가 많은 페어뱅스(Fairbanks)와 알래스카의 주 수도인 주노(Juneau)는 각각 약 32,000명 정도 살아요. 그 외 도시들은 인구가 훨씬 더 적구요. 아주 큰 땅에 인구도 너무 적고 인구밀도 또한 지나치게 낮은 이유로 알래스카 주 대부분의 지역에 도로를 연결할 수 없습니다. 따라서 알래스카 주 내에서 큰도시 빼고는 다른 지역으로 이동하거나 물건을 운송할 때 효율적인 교통수단으로 경비행기를 이용하게 된 것입니다. 알래스카 주민 중 경비행기 소유와 비행기운항 자격증을 소유한 비율이 미국 내에서 가장 높은 것은 다 이러한 배경 때문인 거죠.




여기서 잠깐


여러분들 참고하시라고 위 지도에서 알래스카 가장 큰 도시인 앵커리지(Anchorage), 알래스카 주 수도인 주노(Juneau), 그리고 유명한 디날리 산(Denali)에 동그라미를 척 해뒀어요. (친절한 애리놀다~) 디날리 산의 이전 공식명칭은 맥킨리 산(Mount McKinley)이였습니다. 그런데 2015년 8월, 알래스카 원주민이 부르던 원래 이름으로 돌아가 디날리 산으로 공식명칭이 변경되었어요. 디날리 산은 해발 20,310 feet(6,190 m)로 미국 뿐 아니라 북 아메리카(북미, North America) 대륙에서 가장 높은 산입니다. 이 포스팅을 본 이상, 지리시간에 북 아메리카에서 제일 높은 산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답을 틀리면 절대 절대 안됩니다. 약속~!



디날리 산

(사진출처: 미국 국립 공원 서비스 National Park Service)


이 거대하고 방대한, 그리고 천연자원이 풍부한 데다가 자연경관까지 너무나 아름다운 이 알래스카에 인구수가 이렇게 적은 것은 다 이유가 있습니다. 북극에 가까워 가을~겨울~봄에 해가 너무나 짧아서 밤이 너무 길고 너무 추워요. 앵커리지의 위도가 북위 61도니까요. 따라서 이 위도에 따라 겨울철 해가 짧은 것과 추위에 대해서 상상하시면 됩니다. 극지대에 가까워서 겨울은 낮의 해가 아주 짧지만 이와 반대로 여름은 하루종일 해가 아주 길구요. 여름기온도 따뜻한 편이여서 내륙지역은 심할 때 최고기온이 화씨 100도(섭씨 38도)까지도 올라갑니다. 여름은 살기 꽤 좋아요. 다만 여름 한 철이 짧지만요.


애리놀다가 사는 애리조나 주 피닉스도 사막에다가 일년 5개월 정도 아주 더워서 기후가 좋다고 볼 수 없습니다. 특히 피닉스의 한여름 3개월간은... 정말 지~독하게 더워요.  하지만 늦가을~겨울~초봄이 온화하고, 장점이 있다면 일년내내 햇빛이 좋은 점이예요. 그 맛에 겨우 여름 더위를 참아가며 사는 거죠. 기후가 좋은 편이 아닌 애리조나 주 피닉스와 근교도시의 인구수를 합친 것이 약 4,300,000명이예요. 즉, 피닉스와 근교도시의 인구수를 합친 것이 알래스카 주 전체 인구보다 약 6배 많습니다. 애리조나 주 총 인구는 약 6,700,000명으로 알래스카 총 인구의 약 9배 많구요. 참고로 미국 50개 주 중에서 애리조나 주의 인구는 15위, 알래스카 주의 인구는 48위입니다.


알래스카가 추운 지역이지만 북극에 가까워 항공교통의 요지에다 군사적 요충지라서 관련 산업 및 군사시설이 많이 있어요. 그래서 그쪽 분야의 종사자들이 알래스카에 많이 삽니다. 거기에 석유 및 천연자원이 풍부해서 그 관련산업 종사자들도 이곳에 거주하구요. 그리고 경치가 정말 아름다워서 관광관련업도 발달되어 있습니다. 연어, 킹크랩(king crab), 엄청 큰 넙치(광어)같이 생긴 핼리벗(halibut) 등 어류자원 또한 풍부해서 수산업 종사자들도 알래스카에 많이 사세요. 그리고 머슁(mushing)이라고 부르는 개썰매를 즐기는 분들이나, 날씨가 추워도 외진 곳에서 자연을 벗삼아 사는 걸 즐기는 분들도 알래스카에 거주하구요. 미국에는 사람 하나 구경하기 어려운 외진 곳에서 사는 걸 즐기는 분들이 꽤 있어요.


핼리벗

위 두 핼리벗은 무게가 70~80 파운드 (32~36 kg) 정도 됩니다.

(사진: NancyHeise)


알래스카 개썰매 머슁


알래스카는 주에서 소유한 펀드회사에서 펀드를 운영해 매년 주민들에게 배당해 주고 있어요. 이 배당금을 받을 자격이 있는 사람은 알래스카에서 주민으로 해당 연도 1년을 꼭 채워 거주했어야 하구요. 이 배당금 지급은 알래스카 인구수를 유지하기 위한 목적도 있습니다. 이런 배당금이라도 없으면 알래스카의 인구수가 계속 줄어들어 주(state) 지위 자체가 위협될 수도 있거든요. 매해 배당액은 펀드운영에 따라 다른데, 2015년의 배당액이 역대 가장 높아서 주민당 $2,072(약 2백 3십만원)의 배당금을 받습니다.


하지만 알래스카의 주택비, 식료품비, 생필품비가 비싼 편이예요. 식료품이나 생필품의 대부분이 미국 타 지역에서 페리나 항공으로 운송되어야 하거든요. 그래서 주민들에게 매해 지급되는 배당금이 알래스카의 비싼 물가부담을 줄여주는 효과가 있습니다. 애리놀다가 전에 워싱턴 주 시애틀에 살면서 보니까 많은 알래스카 주민들이 알래스카에서 가까운 미국 대도시인 시애틀로 비행기 타고 쇼핑하러 내려오더군요. 들리는 말로는 비행기 타고 시애틀로 내려와서 쇼핑하는 것이 알래스카에서 쇼핑하는 것보다 훨씬 저렴하다네요. 그리고 알래스카 주민들 중에서 20~30대 젊은층은 시애틀 근교에 이주해 직장을 잡고 정착하는 경우도 많이 봤어요. 알래스카의 추운 자연환경으로 이 땅에 예전부터 자리잡고 거주해 오신 알래스카 주민들은 독립심과 자립심이 아주 강하세요. 진짜 본받을 바가 많습니다.


* 사진출처: Google Images



반응형

댓글8

  • LAZEEN 2016.09.19 20:46 신고

    알레스카주가 큰건 알았지만 나한면적의 17배나 되는지는 몰랐네요.
    정말 광활한 면적인데요. 와.. 인구수는 거기다 반비례니 ㅠ 작은땅에
    옹기종기 모여사는 느낌이 드네요. ㅎㅎ
    어떻게 저 높은 디닐라산을 사진 하나에 닮을 수 있는지..
    와 엄청나게 넓은 평지로 가득한 영토네요. 가을 겨울 봄은 그렇게 추운데
    여름엔 38도 까지 올라가다니 제가 저기살면 신비로운 느낌이 들것같네요.
    풍경도 엄청나고 와 알래스카 개썰매를 타며 즐길 수 있는게 건강한 매력이
    가득한 곳 같네요.
    근데 비행기타고 내려와 시애틀에서 쇼핑을 하는게 오히려 더 싸다니 어마어마한
    물가가 상상이되네요. 정말 추운 기온과 환경속에서 예전부터 자리잡고 살아오신
    주민들은 정말 본받을 만한 점들이 많을 것같습니다.^^
    답글

    • 알래스카가 미국에서 가장 큰 주예요. 인구는... 크기에 비례에서 본다면 가장 적을 거구요. ㅎㅎ
      여름은 꽤 더운데 그 여름이 진짜 짧아요. 그리고 겨울은 춥고 또 해가 너무 빨리 져서 해 구경하기가 어렵구요. ^^;;
      모든 것이 페리나 비행기로 운송되는지라 물가가 상당히 비쌉니다.
      하지만 자연환경이 워낙 challenging해서 주민들은 상당히 강하신 편이구요. ^^*

  • 좀좀이 2016.09.20 03:01 신고

    저 넙치 비슷하게 생긴 물고기를 핼리벗이라고 하는군요. 크기가 엄청나요! 저거 한 마리면 몇 박 며칠간 회 질리도록 먹겠는데요? 저기는 인구 감소를 막기 위해 배당액을 주는군요. 그런데 물가가 어마어마하게 비싸서 그냥 생활보조비로 이해해도 되겠어요 ㅎㅎ;
    답글

    • 저 물고기가 핼리벗 또는 할리벗으로 불리는데 넙치 아주 큰 넘같이 생겼어요. 여기선 뼈를 발라 살만 스테이크 형태로 잘라서 그릴해서 많이 먹어요. ^^
      빙고~! 말씀대로 배당금이 생활보조비 비슷한 셈이예요. 주택가격과 생활비가 만만치 않거든요.
      거기에 추위까지 상당하니까 미국 타지역으로 이주하는 걸 막으려면 배당금이 큰 도움이 되는 셈이죠. ^^*

  • 空空(공공) 2016.09.20 07:49 신고

    복습을 하게 되어 너무나 좋습니다
    맥킨리산이 디날리 산으로....디날리 ..디날리 외워야 안 잊어 먹는데
    이젠 자꾸 잊어 먹습니다 ㅋ
    답글

  • 프라우지니 2016.09.25 21:02 신고

    오호~ 낚시꾼을 유횩하는 고기의 크기입니다. 잡기도 힘들겠는걸요.^^
    답글

    • 크기가 대단해서 낚시 좋아하시는 분들이 정말 탐 날 것 같아요. 위 핼리벗 크기는 아주 큰 건 아닌 것 같더라구요.
      진짜 큰 놈 잡을 때는 아주 힘꽤나 써야 겠더라구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