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야생동물] 5. 치치치 칙칙 가까이 오지 말란 말야! – 미리 경고하는 방울뱀

미국 야생동물 시리즈 5탄. 이번에는 파충류 방울뱀(rattlesnake)으로 들어갑니다. 방울뱀은 남북 아메리카 대륙에 골고루 분포하는 아메리카 토박이예요. 저 위로는 캐나다 앨버타(Alberta)에서 부터 아르헨티나 중부에 걸쳐 발견됩니다. 방울뱀하면 딱 떠오른 것이 2가지 있어요. 치치치 칙칙 방울소리를 내는 꼬리와 무서운 독. 인도는 코브라, 한국은 살모사가 독사의 대명사라면 미국에서는 방울뱀이 독사의 대명사라해도 과언은 아닐 거예요. 물론 다른 독사들도 있지만 이 중에서 제일 유명한 건 뭐니뭐니해도 방울뱀이예요.



꼬리가 내는 특이한 소리 때문에 미국에서는 이 뱀을 rattlesnake라고 부르고, 한국어로는 rattle을 방울로 번역해 방울뱀이라고 부르는 게 아닌가 싶어요. 그런데 한국어로 방울뱀, 이름 참 잘 지으셨어요. 딸랑이뱀보다 방울뱀이 어감상 더 좋으니까요.


쉬어가는 코너

애리조나 피닉스에 본거지를 둔 야구팀의 이름도 방울뱀 종류에서 따왔습니다.

한국 김병현 선수도 한동안 이 구단에서 활동하면서 2001년 월드 시리즈에도 진출했고

그 해 이 구단이 월드 시리즈 우승을 했구요.

이 구단명은 무엇일까~요?



지금 살고 있는 애리조나 주에도 방울뱀이 많이 있어요. 애리조나에서는 더운 여름에는 해가 뉘엇뉘엇 내려가 시원해지려고 할 때, 그리고 봄/가을/겨울에는 날씨가 따뜻할 때 이 방울뱀을 만날 확률이 높습니다. 방울뱀은 보통 편편한 삼각형의 머리를 가졌는데 꼭 반드시 그런 건 또 아닙니다. 그리고 어린 방울뱀의 경우는 아직 방울이 덜 발달되어서 방울이 잘 보이지 않는 경우도 있다고 하구요. 암튼 뱀이라면 무조건 조심하는 것 좋습니다. 방울뱀은 확트인 장소보다 풀숲이나 바위 뒤 그런 잘 보이지 않는 곳에 있는 것을 좋아해요. 하이킹 할 때 지팡이 하나 가지고 가면 풀숲 같은 곳을 지나기 전 미리 확인하데 도움이 되겠죠.


방울뱀과 함께 하는 애리조나지만 일상생활에서는 걱정할 필요가 거의 없어요. 방울뱀 자체가 사람과 함께 하는 것을 그리 좋아하는 편이 아니거든요. 그래서 주택가로 내려오는 건 흔한 일이 아니예요. 방울뱀은 사람이 나타나면 피하거나 알아서 피하라고 친절하게 방울소리를 치치칙칙 내면서 미리 경고를 줍니다. 방울뱀에 물리는 대부분의 경우는 하이킹 중 미처 못 보고 가까이 가거나 실수로 밟은 경우, 또는 술취해서 젊은 혈기에 방울뱀에게 바보같은 장난을 하는 경우입니다. 술취해서 객기 부리다 사고나는 것은 동서고금 누구도 못 말려요.


다행히 방울뱀의 독은 사망에 이를 정도로 치명적이지는 않다고 해요. 물린 후 곧바로 병원에 가면 대부분 괜찮다고 합니다. 방울뱀을 만나면 우선은 물리지 않도록 조심하는 것이 중요하고, 혹시 물리게 되면 병원에 즉시 간다! 이것만 명심하면 큰 피해는 없을 것 같아요.


캘리포니아 동부 방울뱀 경고 표지판

(사진출처: Alan Levine)


혹시 하이킹이나 산책을 하다가 죽은 방울뱀을 봐도 절대 가까이 하거나 만지려고 하지 마세요. 방울뱀이 죽었더라도 신경조직은 한동안 살아 있어서 뭔가 머리 근처에 오면 반사적으로 물어 버립니다. 그리고 죽은 후에도 얼마동안 독이 나오기 때문에 죽은 뱀이 물어도 역시 아주 위험하구요. 실제로 죽은 방울뱀을 만지다가 물린 경우도 많다고 해요.


따라서 결론은,


땅꾼이나 뱀 전문가가 아닌 이상 살아 있는 뱀이든 죽은 뱀이든 절대 가까이 하지도 만지지도 맙시다!



반응형

댓글(8)

  • 2017.06.03 09:49 신고

    뱀은 독사든 아니든 위험한거같아요.
    인터넷에서 사람들이 뱀에 물리는 이유라고 해서
    보호색에 가려진 독사를 봤는데.. 뱀이 있다는 걸 알면서도 못찾겠더군요. ㅋㅋ

    • 2017.06.03 13:23 신고

      어떤 뱀들은 보호색이 정말 잘 발달되어 있어요. ^^ 방울뱀은 다행히 경고를 해서 사람이 조심할 수 있는데 가끔 물리기도 하더라구요.

  • 2017.06.04 18:48 신고

    술취해서 객기에 방울뱀에게 시비거는 사람들이 있군요. 역시 모든 사람은 똑같네요. 술 취하면 개 되는 건 동서고금 막론하고 똑같아요 ㅋㅋㅋ 방울뱀 독이 아주 독할 줄 알았는데 물리자마자 죽을 정도는 아니었군요! 그보다 죽은 방울뱀이 신경조직은 한동안 살아있어서 머리 근처에 오면 반사적으로 물어버린다니 무서워요. 한동안 좀비 상태란 건가요?!!!

    • 2017.12.30 09:49 신고

      술취해서 객기부리는 건 동서고금을 막론하고 공통된 현상. 가끔 바보짓 하다가 병원에 실려가고 그러나 보더라구요. 다행히 방울뱀 독으로 사망까지는 가지 않는다고 하구요.
      뱀도 그렇고 상어도 머리가 잘리거나 죽었어도 한동안 신경조직이 살아있어서 뭔가 가까이 오면 반사적으로 물어버린다고 해요. 그러니까 사람이 알아서 조심하는 게 최고. ^^*

  • 2017.06.06 00:50 신고

    저도 출근길에 뱀나올수 있다고 엄마가 가끔 주의하라고 말해주셔요. 정말 길가다 보면 무서울듯...ㅠㅠ 그래도 방울뱀은 딸랑딸랑 소리까지 내주니 다행이네요.

    • 2017.06.06 04:15 신고

      슬님 자연이 함께하는 좋은 곳에 사시나 봐요. ^^ 저도 뱀은 만나고 싶지 않아요. 다행이 방울뱀은 지도 사람과 만나고 싶지 않아 하나보더라구요. ^^*

  • 2017.07.01 08:09 신고

    다이아몬드백스가 방울뱀의종류였군요
    랜디존슨과 커트 쉴링이 있었던 시절..중게도 많이 보고 그랬습니다

    가끔 산에서 뱀을 보면 정말 깜짝 깜짝 놀랍니다
    몇년전에는 밟은적도 있습니다 ㅋ

    • 2017.07.01 08:36 신고

      다이아몬드백스가 방울뱀 종류라서 프로야구팀명도 이를 따랐더라구요. 울동네에도 방울뱀 있거든요. ^^
      저같이 야구에 관심없는 사람도 랜디 존슨은 기억해요. (제 스스로 대단함!!!) 김병헌 선수가 활약할 때 같이 활약하던 선수라서 이름을 자주 들어서긴 하지만요. ㅎㅎㅎ
      뱀 밟은 적 있으세요? 진짜 놀라셨겠어요. 근데 그 뱀은 어찌되었을까요??? ^^*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