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미국] 히스패닉 마켓에서 사온 멕시코 빵 Pan Dulce 판 둘세

히스패닉 마켓에 가면 멕시코 빵 pan dulce(판 둘세)를 팔아요. 스페인어 pan dulce는 영어로는 sweet bread로 말그대로 달콤한 빵이란 뜻인데 이름처럼 달고 그런 건 아니구요. 그냥 빵만큼 달아요. Pan dulce는 종류가 꽤 다양한데 모양이나 빵의 부드러움 이런 면에서는 한국이나 일본의 고급스런 빵과는 살짝 다르구요. 부드러운 한국 및 일본 빵과는 달리 빵 자체가 좀 건조한 편이예요. 하지만 맛은 그렇게 나쁘지 않아요. 거기에 가격이 엄~~~청 좋습니다. 히스패닉 마켓에 따라 다르지만 5개에 $2.00 (2,400원)에 팔기도 해요.


이번에 히스패닉 마켓에 가서도 10개 사왔습니다. 종류는 개인이 직접 선택해서 고르면 되구요. 이렇게 10개 사도 $4.00 (4,800원)이예요.




식구가 6이라 10개 사왔더니 남편이랑 애리놀다는 1개씩 먹게 되었어요. 어른은 1개씩 먹어도 될 줄 알았는데 또 아이들 먹는 것처럼 2개씩 먹고 싶어져요. 어른 아이 모두 동등하게... 다음에는 숫자를 잘 맞춰서 12개를 사오는 걸로 해야겠습니다.


이번에 사온 pan dulce의 일부 사진 나갑니다.






이건 둘째가 벌써 두입 물어 갔네요. :)


아래 것은 슈트루델 비슷하게 생겼는데 안의 필링 맛이 독특해요. 맛만 봤을 때 망고+크림치즈+약간의 붉은고추 뭐 이런 게 들어간 듯한 그런 느낌입니다. 애리놀다는 괜찮았는데 아이들은 별로라고 해요. 호불호가 좀 갈렸어요.



이건 애리놀다가 먹은 거예요. 황소 뿔 같이 생긴 멋진 모습입니다. 전에는 이보다 훨씬 크게도 만들었는데 요즘 황소가 좀 작아진 듯 해요. 그래서 뿔도 함께 작아졌어요.



안은 이런 모습이구요. Pan dulce의 반죽 대부분은 비슷한 듯 합니다. 모양은 달라도 빵을 자르면 안이 비슷하거든요.



Pan dulce는 한국에서 먹는 빵보다는 투박하고 또 부드러움도 덜 하지만 재밌게 먹기 좋은 빵입니다. 혹시 미국 히스패닉 마켓에 쇼핑을 간다면, pan dulce 한번 사다 먹어 보세요. 새로운 재미가 있을 거예요.



Matched
애드센스 하단 3

댓글 32

  • 2017.12.10 10:21 신고

    보기만 해도 맛있어 보이는 빵입니다. 빵이 생각보다 딱딱한 느낌인가보죠?

    • 2017.12.10 10:27 신고

      빵이 딱딱하기 보다는 건조해요. 푸석하다는 표현이 가장 비슷할 듯. 부드러운 한국 빵과는 좀 다릅니다. :)

  • 2017.12.10 11:05 신고

    빵 가격이 엄청 착하네요
    놀다님이 드신 빵은 황소뿔 같기도 하고 게 같이 생겼군요
    오늘 점심은 간단하게 빵으로 때우고 싶어집니다 ㅎ

    • 2017.12.10 12:08 신고

      빵 가격이 엄청 착하죠? 한국에서 먹던 빵이나 미국 빵하고 비교해도 아주 맛있다 그런 건 아닌데 가격도 좋고 먹는 재미도 있어요.
      황소뿔 빵이 조금 작아서 황소뿔 2개랑 차 한잔 하고 함께 하면 간단한 점심이 될 수 있어요. ^^*

    • 2017.12.16 13:35 신고

      흑흑
      놀다님 글이 한동안 안 올라 오니 허전합니다^^

    • 2017.12.16 15:22 신고

      이렇게 허전해 해주시니 제가 감사해서...
      늘 공수래공수거님 말씀에 감사하고 있습니다. ^^*

  • 2017.12.10 12:44 신고

    둘째가 귀엽게 두입먹었네요~~~~^^
    가격도 싸고 맛있고~~~^^
    커피랑 우유랑 즐거운 간식시간이겠어요~~~^^

    • 2017.12.11 09:55 신고

      둘째가 빵 앞에서 약해져서 벌써 두입 물어 갔어요. ㅎㅎㅎ
      가격도 싸고 종류도 많아서 재미삼아 먹기 좋아요. ^^*

  • 2017.12.10 13:03 신고

    그래도 맛은 있어 보여요ㅎㅎ

  • 2017.12.10 19:29 신고

    하트 모양 빵이 귀엽네요!

  • 2017.12.10 20:24 신고

    미국친구가 이런빵이 좋다고 해서 먹어본 기억이 납니다. 정말 맛나더군요. 좋은 빵을 소개 해주셨네요.

  • 2017.12.10 23:54 신고

    맛있어 보이네요.. 우유에 찍어먹으면 더 맛있을듯...

  • 가성비가 정말 좋은 빵이네요! 종류도 다양해서 합리적인 가격에 이것저것 맛볼 수 있는 점이 가장 매력적인 것 같습니다! 기회가 된다면 먹어보고 싶네요 :) 오늘도 좋은 하루 보내세요~!

  • 2017.12.12 01:10 신고

    음... 맛보고 싶어지네요. ㅎㅎ
    빵 사진이 큼직큼직하니.. ^^
    외국에서 빵을 먹어본 게 참 오래된 것 같아요.
    그래서인지... 참 궁금해지기도 하네요.

    • 2017.12.12 08:49 신고

      멕시코 빵 pan dulce는 부드럽지는 않아요. 그래서 한국분들은 이걸 맛이 없다고 느낄지도 모르구요.
      하지만 가격도 좋고 또 먹다보면 재미가 있는 빵이예요. ^^*

  • 2017.12.12 17:49 신고

    빵들이 달달할 것 같은데요??!!ㅋㅋ

  • 2017.12.12 20:33 신고

    오옷 그러네요 빵이 비슷비슷하네요. 저기 조개모양 빵은 멜론빵!! 닮았습니다. ㅎㅎ 멕시코에 이미 저런 빵이 있다는 건 알고 있었죠. 콘챠스...였었나....

    • 2017.12.14 10:30 신고

      역시 빵전문가다우세요. 멕시코 빵 pan dulce를 아시는군요. 멜론빵 닮은 빵들이 콘챠스예요. Pan dulce는 전체적으로 한국의 70~80년대 빵하고 맛이나 질감이 많이 비슷하지 않나 싶어요. ^^*

  • 우와. 가격이 엄청 착하네요. 저는 빵 좋아해서 자주 사먹는데..
    pan dulce 저렴하고 다양한 빵들을 먹을 수 잇어서 더 좋은 것 같아요

    • 2017.12.14 10:31 신고

      가격이 엄청 좋죠? 이 빵들이 한국이나 일본 빵처럼 아주 부드럽고 그런 건 아니지만 먹는 재미가 꽤 있어요. ^^*

  • 2017.12.15 21:25 신고

    제가 좋아하는것만 있네요..
    군침도네요..

  • 2017.12.17 10:32 신고

    가성비 갑이네요ㅎㅎ 저는 미국에있을 때 멕시코 빵은 한번도 안먹은 것 같아요 ㅠㅠ

    • 2017.12.17 12:13 신고

      가겨이 엄청 좋죠? 멕시코 빵은 한국이나 일본 빵보다 퍽퍽해요. 그래서 한국 기준으로는 호불호가 갈릴 지도 모르는데 그래도 재밌어요. ^^*

  • 2017.12.19 11:11 신고

    완전히 식사용 빵의 느낌은 아니고, 그렇다고 일본 스타일의 간식빵도 아니고 그 중간 즈음 되는 빵이 아닐까 싶어요.
    그나저나 빵에서 붉은 고추맛이 나면;;;; 왠지 벌칙용 같은 느낌이에요ㅎㅎㅎ
    멕시코 사람들이 매운 걸 잘 먹어서 한국에서도 음식 적응 잘한다는 이야기 들었는데, 진짜 고추를 다양하게 이용해먹는 거 같아요.

    • 2017.12.19 12:22 신고

      멕시코에서는 pan dulce를 커피나 차와 함게 아침 식사로 많이 먹는대요. Pan dulce는 전반적으로 한국 70~80년대 빵 같은 그런 느낌이예요.
      붉은고추는 맛이 강하지 않아서 불편하지는 않았는데 좀 호불호를 갈리게 할 그런 맛이긴 했어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