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할로윈(Halloween)의 유래 - 으스스 & 달콤한 명절

10월이 깊어지면 미국을 비롯 여러 나라 아이들은 으스스 & 달콤한 명절 할로윈(Halloween)의 기대감에 신납니다. 할로윈은 10월 마지막날인 10월 31일이구요. 요즘 한국 뉴스에서 Halloween을 핼로윈으로 표기하는 걸 봤어요. 그냥 참고로 말하는 건데 미국에서는 보통 핼로윈으로 발음하지 않아요. 미국에 여러 문화적 배경의 사람들이 이주해 살고 있어서 발음을 좀 다르게 할 수도 있지만, Halloween은 할로윈 또는 할러윈 정도가 표준 발음에 가장 근접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할로윈의 기원은 켈트족의 전통으로까지 연결되고 거기에 카톨릭(천주교)의 전통이 결합된 형태예요. 켈트족은 현재의 아일랜드, 스코틀랜드, 북 프랑스 등지에서 2000년 전에 거주했던 유럽의 오랜 민족 중 하나구요. 켈트족들은 게르만족들에 의해 유럽 본토에서 밀려나 영국과 아일랜드 섬쪽으로 이주해 살게 되었는데, 현재도 켈트족은 스코틀랜드와 특히 아일랜드에 주로 살고 있습니다.


켈트족은 카톨릭으로 개종하기 아주아주 오래 전부터 가을 추수를 마치고 춥고 어두운 겨울이 시작될 즈음에 추수 축제인 싸우인(Samhain)을 해왔어요. Samhain은 스펠링과는 달리 "싸우인" 비슷하게 발음하죠. 켈트족들은 Samhain날 추수의 마지막과 겨울의 시작이 만나는 시기라서 죽은 자들의 세계와 산 자들의 세계가 서로 연결되기 때문에 이날 죽은 자의 유령들이 산 자들의 세상에 돌아 온다고 믿었어요. 그래서 켈트족의 제사장이라고 해야하나, 암튼 그런 사람이 Samhain날에 큰 모닥불을 지펴서 유령들이 무서워 도망가게 했다고 해요. 켈트족들은 의상을 입고 모닥불 주변에 모여 추수한 곡식을 태워서 켈트족 신들에게 바쳤구요. 이러면서 다가올 춥고 어두운 겨울동안 신들이 자신들을 돌봐주기를 기원한 거죠. 현재도 모닥불을 지피는 전통은 남아 있습니다.



그런데 이 Samhain의 전통은 기독교(당시는 카톨릭 의미)가 켈트족 지역에 전파되면서 서로 결합이 되게 됩니다. 카톨릭에서 11월 1일은 All Saints Day라고 해서 성자, 순교자 포함 천국에 있는 모든 이들의 날이거든요. 한국 카톨릭에서는 이 날을 모든 성인 대축일이라고 부르구요. 이 All Saints Day 바로 전날인 10월 31일은 스코틀랜드어 표현으로 holy evening, 즉 성스러운 저녁을 의미하는 All Hallow's Eve라고 불렀는데 이 단어가 줄여져서 Halloween이 된 것입니다.


미국에서 할로윈 전통은 지역별로 달리 발전하게 됩니다. 미국 북동부 뉴 잉글랜드(New England) 지역에서는 개신교(Protestant) 중에서도 더 엄격한 청교도(Puritan)의 전통이 강해서 할로윈을 기념하는 것을 아주 좋아하지 않았어요. 하지만 메릴랜드(Maryland) 주와 미국 남부지역에서는 미국 북부지역과 좀 다른 유럽 이민자들이 정착해서 할로윈에 대한 거부감이 적었고, 또 거기에 미국 원주민의 문화와도 서로 융합이 되어서 할로윈을 기념했습니다.


하지만 미국에서 할로윈이 가장 크게 발전한 것은 19세기 많은 아일랜드 이민자들이 이주하면서 일 거예요. 1845~1852년 아일랜드 감자 기근으로 굶주림에서 벗어나고자 아주 많은 수의 아일랜드 이민자들이 미국으로 이주했거든요. 이후 미국에서 할로윈 전통은 더 크게 발전하게 됩니다.


할로윈 때 아이들이 제일 좋아하는 동네 사탕타기 trick-or-treating은 영국과 아일랜드에서 의상을 입고 동네 집집마다 돌아다니며 음식이나 돈을 받던 전통이 미국에 정착해 발전한 것이예요. 미국에서 정착한 이 풍습이 현재는 할로윈 밤에 다양한 의상을 입고 동네 집집마다 돌아다니면서 사탕과 초콜릿 등을 받아 오는 것으로 진화되었고, 미국에서 이 풍습이 발달하다 보니까 또 다른 나라에까지 퍼졌구요. 미국에서는 1년 사탕 및 초콜릿의 전체 판매량 중 1/4가 할로윈 기간 동안 판매된다고 해요. 할로윈이 진정으로 미국 사탕과 초콜릿 제조사의 가장 큰 대박 판매기간인 셈입니다.



할로윈이 카톨릭의 All Saints Day에 영향을 받긴 했지만, 그 기원이 켈트족의 이교도 축제 Samhain까지도 올라가기 때문에 일부 기독교계에서는 이 할로윈을 여전히 좋지 않게 봅니다. 그래서 할로윈을 아주 싫어하는 분들도 많이 계세요. 하지만 아이들에게는 이보다 즐거운 명절이 없습니다. (아니다, 크리스마스도 산타할배 선물을 받아서 너무나 좋겠네요.) 그래서 미국의 아이들은 10월말부터가 아주 즐겁답니다.


미국 어른들에게 연말이 가까워진다는 것은 11월 추수감사절, 그리고 12월 크리스마스 선물, 1월 새해 등으로 여기저기 비용이 지출되고 바쁜 시기란 의미지만요. 하지만 아이들은 어른들의 이런 고려까지 생각할 이유도 필요도 없으니까 매달 연달아 다가오는 신나는 명절들이 너무 좋은 거죠. 그럼요, 이런 재미 저런 재미가 있어야 어린시절이 즐겁습니다. 신나있는 아이들을 보고 있자면 엄마인 애리놀다도 함께 기분이 좋아져요.


할로윈 풍습을 즐기는 지역에서 살고 계신 분들,

이번 할로윈 즐겁게 보내세요~~!


 Happy Halloween!!! 


* 사진출처: Google Images


저작자 표시
신고

댓글 10

  • 게스트 썸네일
    2017.10.21 07:53 신고

    할로윈데이가 다가 오는군요
    요즘 한국에도 많이 기념하고 즐긴다 하던데..
    좋은 전통이 잘 이어져 내려 오면 좋은데
    여기선 이상하게 변질되는것들이 종종 있어요 ㅎ

    • 게스트 썸네일
      2017.10.21 09:20 신고

      요즘 한국이나 타 나라들에서도 할로윈을 꽤 즐기는 것 같아요.
      사실 이게 한국 정월대보름 지불놀이, 집마다 돌아다니며 나물밥 얻어 먹는 거랑 비슷한 건데 외국 거라니까 더 재미를 찾는 것 같기도 하구요. ㅡ.ㅡ;;

  • 게스트 썸네일
    2017.10.22 22:26 신고

    그러고보니 곧 할로윈이네요 ㅎㅎ
    요즘은 한국도 할로윈 행사를 제법 하는 거 같아요 ^^
    외국에서 접하는 할로윈은 또 어떨지 궁금합니다 +_+

    • 게스트 썸네일
      2017.10.23 06:15 신고

      현재 세계적으로 퍼진 할로윈은 미국식 할로윈이라 매년 원조로 즐기고 있죠. ㅎㅎㅎ
      올해도 울집 아이들 꽤 재밌게 지낼 것 같아요. ^^*

  • 게스트 썸네일
    2017.10.23 00:09 신고

    거슬로 올라가면 켈트족 이야기까지 나오게 되는군요.
    우리나라의 경우 아이들에게도 큰 행사는 아닌데, 시간이 흐를수록 재미있는 날이 되고 있는 것 같아요.
    trick-or-treat 를 하지는 않지요.
    20대들에게 엄청난 날이긴 해요. 할로윈데이가 되면 클럽은 미어터지고...
    20대 젊은이들이 분장을 하고 돌아다니지요. ㅎㅎ

    • 게스트 썸네일
      2017.10.23 06:17 신고

      할로윈은 켈트족 전통+카톨릭이예요. 약간 이교적인 풍습이 남아 있는 거라 종교적인 사람들은 거부감을 느끼구요.
      사람들이야 뭔가 핑계를 만들어 파티를 즐겨야 하니까... 이번 할로윈에도 난리들이 나겠네요. ^^*

  • 게스트 썸네일
    2017.10.23 20:03 신고

    할로윈이 켈트족 가톨릭과 관련이 있군요. 아일랜드 이민자들로 널리 퍼지고 정착했다는 것도 흥미로워요. 지금까지 할로윈은 미국에 원래 있던 풍습이라 생각했거든요. 이것이 켈트족 고유 종교까지 이어지는 상당히 뿌리깊은 풍습이라는 것을 애리놀다님 글 보고 알게 되었어요. 애리놀다님께서는 이제 할로윈 준비 하시겠어요^^

    • 게스트 썸네일
      2017.10.24 01:28 신고

      아일랜드 감자기근으로 엄청난 수의 아일랜드인들이 미국으로 이주해서, 할로윈이나 세인트 패트릭 데이 모두 미국에서 발전시키게 되죠. 아일랜드는 워낙 가난한 나라여서 이런 풍습이 있어도 크게 발달시킬 여건이 되질 않았구요. ^^;;
      지금 할로윈 준비 착착 다 되어가요. 아이들이 의상도 다 손으로 만들었어요. ^^*

  • 게스트 썸네일

    아하.. 할로윈 축제의 시작을 알게 되었네요. 처음에 너무 무서운것만 한다고 생각했는데
    이게 점점 시간이 지나면서 변한거 같으네요. ㅎㅎ
    그리고 켈트족과 카톨릭의 결합이라니.. 신기합니다.
    그러고보니 미국여행을 할때 미국 교회에서는 할로윈 축제를 다른 방법으로 즐기는 걸 본적이 잇어요.

    • 게스트 썸네일
      2017.10.29 09:07 신고

      나쁜 혼을 쫓고 또 한편으로는 돌아가신 분들을 기리는 뭐 이런 관습들이 서로 섞인 풍습이예요. 한국에도 이런 비슷한 풍습이 있었던 것 같구요. ^^
      카톨릭이든 프로테스탄트든 기독교인들 중에서 할로윈을 좋아하지 않는 분들은 이 풍습을 건너 뛰세요. 일부 기독교인들은 종교적으로 좀 변형해서 즐기는 것 같기도 하구요. ^^*

다른 글 더보기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