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이 "진짜" 화끈한 미국 애리조나에서...

by 애리놀다~♡

공지사항
글 보관함
달력
«   2018/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관리자

티스토리 뷰


울집 아이들이 고양이랑 강아지를 아주 좋아해요. 예전부터 특히 고양이를 입양하자고 계속 부탁은 했는데 아이가 넷이나 되는 집이라 일이 많은 엄마인 애리놀다가 하기 싫었어요. 이제 아이들이 고양이를 입양해도 충분히 돌볼 수 있는 나이들이 되어서 드디어... 고양이 한마리 입양했습니다.


입양한 고양이는 2살 숫컷이예요. 행동과 목소리가 아주 달콤해서 애리놀다가 달콤군이라고 불러요. 목소리가 특히 꿀단지 같습니다. 입양을 기다리는 여러 고양이 중 달콤군이 울 아이들 손에 머리를 비비면서 이쁜 짓을 많이 하더군요. 입양할 때는 눈색깔에 신경을 쓰지 않아서 몰랐는데 집에서 보니까 달콤군의 눈동자색이 노란빛이 살짝 도는 녹색이예요. 눈동자색이 참 이뻐요. 아래 사진들에서는 혹시나 달콤군 눈을 상하게 할까봐 플래쉬를 터뜨리지 않아서 촛점이 덜 맞춰졌어요. 그래서 눈동자색이 잘 보이지를 않았지만요. 살면서 좋은 사진 찍게 되면 차차 더 올리기로 하죠.


아래 사진은 달콤군의 이쁜 녹색 눈동자색이 살짝 보입니다. 실제는 이보다 훨씬 더 이뻐요.



아래 사진은 달콤군의 평소 모습에 가까운 표정이예요. 아주 순하게 생겼어요. 생긴 그대로 성격도 순하구요. 털색은 황색 바탕에 검은 줄무늬인데 사진에서는 회색 비슷하게 나왔습니다.



애리조나에서는 동물보호소나 동물보호소 위탁을 받은 애완용품 전문마트에 가면 고양이 입양을 할 수 있어요. 이곳에서는 길양이와 버려진 고양이를 구조해 수의사가 건강확인하고 중성화 수술과 예방접종 시켜준 다음에 입양을 할 수 있게 하고 있구요. 건강확인, 중성화 수술, 예방접종, 입양 전까지 동물 관리 및 보호 등등 모두가 비용이 드는 거라서 좋은 가정을 찾아주는 이 일을 계속 할 수 있기 위해 입양비가 있습니다.


애리조나 울동네에서는 고양이 입양비가 $80~100 (96,000~120,000원) 정도예요. 입양비는 현금으로만 받기 때문에 입양을 할 생각이면 현금을 미리 준비해 가는 게 좋구요. 첫 고양이 입양인 경우 입양비뿐 아니라 고양이밥, 밥그릇, 캐리어, 고양이 변기, 고양이 스크래처 등등 기본적인 물품들도 필요해서 초기비용으로 적어도 $160~200 (192,000~240,000원) 정도 지출됩니다. 고양이를 입양하고자 하는 분들은 인터넷에서 자료를 우선 찾아 미리 비용을 계산해두는 것이 좋을 거예요. 하지만 초기 입양 때만 이렇게 비용이 들고 그 다음에는 고양이 키우는데 비용이 많이 들지는 않아요. 고양이가 그렇게 많이 먹는 동물이 아니거든요.


달콤군이 처음 집에 왔을 때는 새 환경에 겁이 나고 하니까 구석에 몇시간동안 숨어 있었어요. 그러다가 남편이 이리온 이리온 하고 말을 거니까 나오더군요. 그리고 쓰다듬어 주니까 너무 좋아하구요. 이러면서 식구들이랑 금방 친해졌어요. 달콤군은 집안을 몇번씩 둘러보면서 새로운 집과 가정에 익숙해지고 있구요. 잠은 2층으로 올라와서 첫째 침대 아래에서 잡니다. 달콤군이 잠자기 제일 좋은 곳은 첫째의 침대 바로 아래랍니다. 


지금 달콤군을 보니까 울집에 온 것이 꿈인지 생시인지 하는 그런 분위기예요. 식구들이 쓰담듬어 주면 꾸르륵 꾸르륵 행복한 소리를 내고 눈을 지긋히 감아요. 하루만에 아이들 넷이랑 벌써 친해져서 낮에 아이들이 놀러 나가면 아이들 찾아 온 집안을 뒤지고 다니구요. 그런데 달콤군이 좀 말랐더군요. 지금도 이쁘지만 여섯식구 모두에게 사랑많이 받고 잘먹고 잘자고 그러면 살도 좀 붙고 더 이뻐질 거예요. 고양이 그루밍 장갑 & 브러쉬를 주문했는데 첫째가 지금 달콤군을 이쁘게 그루밍해준다고 배송을 기다리고 있어요. 잘 먹이고 사랑 듬뿍 주고 그렇게 잘 키워볼 겁니다.

다른 글 더보기
애드센스 광고
댓글
댓글쓰기 폼
  • BlogIcon 좀좀이 드디어 고양이를 입양하셨군요! 이제 애리놀다님과 남편분, 아이들이 새로운 식구가 된 고양이와 인사하고 노느라 재미있는 시간 보내시겠어요 ㅎㅎ 수코양이인데 유혹을 할 줄 아는 고양이로군요. 노란빛이 살짝 도는 녹색의 눈동자라니 어떤 빛일지 매우 궁금해요. 실제 보면 매우 매력적일 거 같은데요 ㅎㅎ 털 색이 살짝 누런빛이 있는 색이군요 ㅎㅎ 달콤군이 접종과 중성화 수술까지 받고 애리놀다님 댁으로 왔군요. 달콤군이 애리놀다님 집에서 항상 행복하게 잘 지내었으면 좋겠어요^^ 2017.04.10 07:38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드디어 아이들 소원이 성취되었습니다! 지금 좋아서 행복 가득가득이예요. 유혹을 할 줄 아는 수코양이. 그런 것도 같아요. 목소리가 정말 꿀단지거든요. 색이 노란색 바탕에 검은색 줄무늬가 있어요. 눈빛은 녹색이구요. 눈이 참 이쁘고 선한 녀석이예요. 우리도 달콤군이 울집에서 항상 행복하고 건강했으면 해요. 좀좀님께서 좋은 말씀해주셔서 꼭 그렇게 살 거예요. ^^* 2017.04.10 09:31 신고
  • BlogIcon 공수래공수거 달콤군이 아주 멋진 가정을 찾았네요
    세상 행복할것 같습니다
    자기를 이뻐해주고 귀여워 해주니 말이 필요 없고 야옹야옹하겠네요
    앞으로 달콤군의 귀여운 모습을 종종 볼수 있겠군요^^
    2017.04.10 09:11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달콤군이 달콤한 가정에 입양되었습니다. 딴딴딴~~ ^^
    녀석이 아주 행복해 보여요. 이게 꿈인가 생시인가 그런 분위기. 집을 여기저기 돌아다니다가 아이들하고 놀다가. 아주 행복해요.
    가끔 사진 잘 찍힌 것 있으면 올려 볼께요. ^^*
    2017.04.10 09:32 신고
  • BlogIcon 카멜리온 우와~ 너무 귀엽네요..
    특히 털이 기품있는데다가 길어서 뭔가 더 이뻐보이네요!
    지금 글쓰고 있는 제 옆에 슈가찡이 웅크려서 엉덩이만 저한테 붙이고 있네요. ㅎㅎ
    이제 재미있게 노실일만 남았겠어요
    2017.04.10 11:25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달콤군이 좀 조용한 녀석인데 나름 이쁜 짓을 많이 시작하고 있어요. 아이들과 노느라고 아이들 방에서 나오지 않아요. ^^* 2017.04.10 12:03 신고
  • BlogIcon 카푸리오 요즘 반려동물에 대한 관심이 생기네요
    냥이 모습이 그렇게 사랑스러울 수가 없어요
    달콤군이랑 행복하시길요~~
    2017.04.10 15:48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카프리오님도 곧 반려동물을 입양하실 것 같은 예감이 들어요. 즐거운 하루 되시구요. ^^* 2017.04.11 08:08 신고
  • BlogIcon 청결원 잘 보고 가네요~~ 한주 시작 잘 하세요~~ 2017.04.10 17:01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몰드원님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 2017.04.11 08:08 신고
  • BlogIcon GeniusJW ㅎㅎ~ 고양이 표정이 시크한데요??!
    멋지게 생긴 고양이를 입양하셨군요!!
    2017.04.10 17:41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아주 달콤한 녀석이예요. 잘 생기까지 했구요. ^^* 2017.04.11 08:09 신고
  • BlogIcon GeniusJW 굉장히 이목구비가 날렵하게 생겼어요!!ㅋㅋ
    그래서 더 멋짐이 묻어나네요~~ㅋ
    2017.04.11 15:47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울 달콤군을 이쁘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2017.04.12 04:05 신고
  • BlogIcon Deborah 오오..집사님이 되신걸 축하합니다. 달콤군..환영해요!!! 이제 집사님이 고생문이 열렸군요. 하하하..아니에요. 달콤군이 사랑을 덤뿍 집사님께 전해줄겁니다. 2017.04.10 18:54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예, 울집도 이제 집사 대열에 끼었습니다. 달콤군이 사랑을 많이 줄꺼예요. 벌써 인기 아주 많아요. ^^* 2017.04.11 08:09 신고
  • BlogIcon 삐딱냥이 끼아~~~~~~~~~~~~~~~~~~~~~~~~~~~~~~~ 예뻐요 예뻐요!!!!
    얼굴도 이름도 하는 짓도 예쁜 달콤이~ 오래 오래 튼튼하게 행복하게 살렴~~~ *^^*
    2017.04.11 05:53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모든 것이 살살 녹게 달콤해요. 달콤군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울집에서 잘 살거예요. ^^* 2017.04.11 08:10 신고
  • BlogIcon 슬_ 예전에 키웠던 페르시안 고양이가 새끼를 낳았을때 순혈이었는데도 저렇게 까만아이가 있었거든요. 그아이 눈색이 오묘~한 녹색+노란색이었어요.
    달콤군보니 보고싶네요. 달콤군 사진 많이 올려주세여ㅠㅠ
    2017.04.11 14:00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페르시아 고양이하면 그 오묘한 눈색깔이 아주 유명하죠. 정말 이뻤겠어요. 울 달콤군도 눈빛이 참 이뻐요. 사진을 찍고는 싶은데 플래쉬 안 터뜨리려고 하니까 잘 찍혀지지가 않아요. ㅡ.ㅡ;; 2017.04.12 04:06 신고
  • BlogIcon kimmmmm 와 대박 ㅠㅠ 정말 예쁜 식구를 맞이하셨네요 ㅎㅎ 애리놀다님은 정말 고양이를 사랑하시는게 글에서도 느껴져요 :) 2017.04.11 20:06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예, 울집에 아주 이쁜 새 식구가 들어왔답니다. 아주 귀엽고 달콤한 녀석이예요. ^^* 2017.04.12 04:07 신고
  • BlogIcon 라디오키즈 달콤군이랑 즐거운 하루하루 되시면 좋겠습니다.
    사람을 잘 따른다니 개냥이(강아지 같은 고양이)일 것 같기도 한데 그럼 더 사랑스럽겠네요.^^
    2017.04.14 20:55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벌써 함께 산지 일주일이 지났어요. ^^ 그런데 개양이과는 아닌 것 같아요. 이쁜 달콤군과 함께 있고 싶으면 울식구들이 직접 달콤군에게 가야해요. 그래도 귀여워요. ㅎㅎㅎ ^^* 2017.04.16 01:24 신고
  • BlogIcon 베짱이 아이들이 좋아하겠어요. ㅋㅋ
    뭔가 고양이하면 추욱 쳐지고 살집이 상당한데.
    달콤군은 날렵해보이네요? ㅋㅋㅋ
    2017.04.16 03:45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지금 달콤군이 사랑을 한 몸에 다 받고 있느라 행복하대요. ^^ 집고양이들은 좀 많이 먹이는 경향이 있어서 비만 고양이가 많죠. ㅋㅋㅋ 달콤군은 그런데 좀 말랐어요. 달콤군이 울집에서 일주일 살면서 살도 좀 찌고 털도 더 건강해지고 훨씬 이쁘고 건강해 보여요. ^^* 2017.04.16 06:05 신고
  • BlogIcon 즐거운 검소씨 너무 너무 사랑스러운 고양이, 달콤이~ 노라님 블로그에서 자주 볼 수 있으면 좋겠어요~^^
    저희 아우도어 고양이가 지난 여름 부터 사라졌어요. 붐비지 않는 곳이라 차사고는 아닌 것 같고, 아마도 코요테 한테 잡혔거나 너구리나 스컹크랑 싸우진 않았나 생각이 들어요.
    아니면, 그냥 여행(?-가끔 그런 고양이들도 있다고 해서요.)을 갔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에 좀 기다려보고 있어요.
    만약에 1년이 넘어도 계속 돌아오지 않는다면 포기하고, 다른 고양이를 데려오자...말은 했는데, 남편이랑 그 때는 가능하면 집안에서 키우는 걸로 하자고 했어요.
    2017.04.17 01:12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달콤군 사진을 찍으려고 하긴 하는데 혹시나 플래쉬로 눈이 상할까봐 자주 못 찍겠어요. 흑흑. 녀석이 울집에 온지 딱 일주일 넘었는데 훨씬 건강해지고 살도 조금 오르고 이뻐졌어요. 뿌듯~!
    검소씨님댁 고양이 기억나요. 고양이가 여행을 갔군요. 저도 예전에 길양이 하나가 살갑게 굴어서 어쩌다 입양을 했는데 울 부부가 타도시에 일보러 간 1주일 사이 옆집 아줌마가 밥을 줬는데도 어디론가 떠났어요. 가끔 이렇게 여행을 가는 고양이가 있긴 하더군요. 어쨌든 고양이가 건강하게 잘 지냈으면 해요.
    2017.04.17 06:04 신고
  • BlogIcon 히티틀러 새 식구 들이신 거 축하드려요.
    이제 아이 다섯이 되셨군요ㅎㅎㅎㅎ
    행동과 목소리가 달콤해서 달콤군이라니, 정말 사랑을 많이 받는 고양이군요!
    2017.04.17 18:33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예, 이제 제가 아이가 다섯(^^)입니다. 달콤군이 전에 무슨 일을 겪었는지는 모르겠지만 지금은 사랑을 많이 받고 있어요. 달콤군도 아주 행복해 보이구요. ^^* 2017.04.18 12:18 신고
  • BlogIcon 보리🍻 비용도 비용이고 해야하실일도 많으실텐데...
    달콤군에게 행복한 가족이 되어주셨군요!!
    건강하고 오래 행복하세요!!
    2017.04.20 14:23 신고
  • BlogIcon 애리놀다~♡ 예, 예상보다 일이 좀 많아서 당황스러울 때도 있긴 해요. ^^ 그래도 귀여우니까... 달콤군과 알콩달콩 달콤하게 살고 있어요.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보리님. 편안하고 행복한 하루 되세요. ^^*
    2017.04.21 13:01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