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dt Excellence Dark Chocolate 95% & 90% 코코아 다크 초콜릿

Lindt Excellence Dark Chocolate (린트 엑설런스 다크 초콜릿)을 맛봤어요. 린트 초콜릿은 스위스 초콜릿 브랜드인데 다국적 기업이라고 하더군요. 미국에서 판매되는 린트 초콜릿은 스위스에서 직수입해서 판매하지 않고 미국에서 제조해 판매하는 초콜릿입니다.

 

 

되도록 코코아 함량이 높은 다크 초콜릿으로 찾았는데 가장 높은 코코아 함량 제품이 린트의 95% 코코아 다크 초콜릿이더군요. 다른 초콜릿 제조사의 코코아 함량이 가장 높은 다크 초콜릿은 92% 또는 85%였었어요.

 

그래서 린트 다크 초콜릿으로 95% 코코아랑 살짝 코코아 함량이 적은 90% 코코아로 2개 사봤습니다. 가격은 둘 다 동일해서 세금전 $2.00-$2.99 (2,400원-3,600원) 사이예요. 그런데 코코아 함량이 가격에 영향을 주는지 동일한 가격인데 95% 코코아는 2.8oz (80g)이고, 90% 코코아는 3.5oz (100g)로 중량이 20g 차이가 납니다.

 

 

원재료명
95% 코코아 다크 초콜릿: 초콜릿, 코코아 버터, 코코아 파우더, 설탕
90% 코코아 다크 초콜릿: 초콜릿, 코코아 버터, 코코아 파우더, 설탕, 바닐라 빈

 

95% 코코아 다크 초콜릿을 먼저 먹어 봅니다.

 

95% 코코아 다크 초콜릿답게 색이 일반 밀크 초콜릿에 비해 아주 검습니다.

 

95% 코코아 다크 초콜릿은 단맛이 거의 없고 씁쓸/쌉쌀한 코코아 맛을 잘 느낄 수 있어요. 입안에서도 부드럽게 잘 녹고요. 달지 않아서 개인적으로는 입에 잘 맞는데 달콤 + 쌉쌀한 밀크 초콜릿을 좋아하는 울집 아이들은 별로라고 합니다.

 

다음날엔 90% 코코아 다크 초콜릿도 열어 먹어 봤어요.

 

 

90% 코코아와 95% 코코아 다크 초콜릿 둘 다 색은 비슷해 보여요. 맛도 거의 비슷하게 느껴집니다.

 

 

그래서 90% 코코아 다크 초콜릿을 먹은 뒤, 맛 비교를 제대로 하기 위해 95% 코코아 다크 초콜릿을 다시 먹어 봤어요. 이젠 2 다크 초콜릿의 차이가 좀 느껴집니다. 90% 코코아 다크 초콜릿이 살짝 더 부드럽고 덜 씁쓸해요. 달달함도 약간 더 있고요. 아이들은 90% 코코아 다크 초콜릿은 맛이 괜찮다고 합니다. 녀석들에게는 5% 코코아 함량의 차이가 상당한 영향을 주네요.

 

객관적으로는 90% 코코아 다크 초콜릿이 더 맛있습니다. 하지만 개인적으로는 95% 코코아 다크 초콜릿이 더 매력적이예요. 베이킹 용으로 다크 초콜릿을 선택한다면 용도에 따라 다르겠지만 70-80%대 코코아 다크 초콜릿이 괜찮을 것 같아요. 어차피 베이킹 하면서 설탕이나 버터가 상당량 들어갈 테니까요.

 

 

Lindt Excellence Dark Chocolate Caramel with Sea Salt 린트 다크 초콜릿 캐러멜

저번에 Lindt Excellence Dark Chocolate (린트 엑설런스 다크 초콜릿) 95% 코코아와 90% 코코아를 맛보고 90% 코코아가 울집 입맛이다라고 결정했어요. 아이들도 좋아하길래 90% 코코아로 3개, Lindt Excellence..

thenorablog.tistory.com

 

 

Ghirardelli Cherry Tango Intense Dark Chocolate 기라델리 체리 탱고 인텐스 다크 초콜릿

요즘 식구들이 다크 초콜릿 먹는 것에 재미를 들어서 꾸준히 사다 먹고 있어요. 엄마랑 아빠는 좀 고급지고 코코아 함량이 높은 Lindt Excellence Dark Chocholate 90% Cocoa으로, 아이들은 좀 더 대중적인 He

thenorablog.tistory.com

 

반응형

댓글(22)

  • 2021.03.29 11:00 신고

    저 이거 좋아하는데 75프로는 맛있었어요.

    • 2021.03.29 11:03 신고

      린트 초콜릿이니까 75%도 꽤 맛있을 거에요. 저는 일부러 코코아 함량이 아주 높은 걸로 골랐는데 그것도 맛있었어요. ^^*

  • 2021.03.29 12:07 신고

    오~ 저도 일부러 함량 높은 걸 찾아요 ㅋㅋㅋㅋ

    • 2021.03.29 12:16 신고

      코코아 함량이 높은 다크 초콜릿의 쌉쌀함이 상당한 매력이 있어요. 달지 않아서 좋기도 하고요. ^^*

  • 2021.03.29 12:27 신고

    코코아 함량 높은게 좀 쌉쌀해도 뒷맛이 좋아요 ㅎ
    집에 안 먹고 남은게 있는데 생각날때 마다 하나씩 먹습니다
    오래 두어도 안 녹는게 신기합니다. ㅋ

    • 2021.03.29 12:34 신고

      95% 코코아 함량까지 있는 다크 초콜릿은 이번에 첨 먹어 봤는데 코코아 함량이 높은 다크 초콜릿이 정말 매력적이더군요.
      말씀처럼 좀 쌉쌀해도 뒷맛이 좋고요. 종종 사다 먹게 생겼어요. ^^*

  • 2021.03.29 13:33 신고

    제가 스위스에 있을 때 직접 이 린트 회사를 방문했었답니다.
    워낙 유명하길래 가 보니 역시 잘 만드는 기술과 초코랫의 역사가 깊지요
    부활절이라 지금은 달걀과 바니가 넘치게 나옵니다. 인상적 린트 다시
    기억을 되살려 주시네요. 해피 부활절 되세요

    • 2021.03.29 13:43 신고

      린트에도 직접 다녀오셨군요.
      스위스가 원래도 고급 초콜릿으로 가장 유명한 나라라서 린트 초콜릿도 맛이 좋네요.
      벌써 부활절이네요. 아일랜드에서는 정말 들썩이겠어요. Juli님께서도, Happy Easter~~!

  • 2021.03.29 13:48 신고

    정말 진해보이네요~! ㅎㅎ

  • 2021.03.29 20:16 신고

    저도 먹어 봤어요. 코코아 함율이 높을수록 달콤한 맛이 덜합니다.

    • 2021.03.30 07:49 신고

      드셔보셨군요. ^^
      90%와 95% 코코아 둘 다 쌉쌀하더라구요. 그런데 맛있게 쌉쌀했어요. ^^*

  • 2021.03.30 01:44 신고

    좋은 회사 제품 같아요.
    부활절이 다가오니 아무래도 초콜릿 판매가 급증할거 같긴 합니다.

    • 2021.03.30 07:50 신고

      린트 초콜릿 맛이 괜찮았어요.
      다크 초콜릿 이게 아주 매력적이더라구요.
      벌써 부활절이네요. 초콜릿 판매가 급증하겠어요. ^^*

  • 2021.03.31 07:53 신고

    씁쓸한 초콜릿 좋아하는 분들은 좋아하겠어요.~~
    단맛 좋아하는 저는 90%가 좀 좋을거 같습니다. ㅎㅎ

    • 2021.03.31 09:39 신고

      씁쓸한 맛의 초콜릿 좋아하는 분들에게 딱이예요.
      90%도 상당히 씁쓸해요. 단맛 좋아하시면 적어도 70% 이하 코코아로 고르시는 게 좋을 듯 합니다. ^^*

  • 2021.04.01 22:20 신고

    저도 82까지는 먹어봤지만
    이렇게 높은 초콜릿은처음보는데요 :)

  • 2021.04.02 08:05 신고

    오랜만의 포스팅 반갑네요.다크초콜릿 노라님의 글을 읽고 저는 90프로가 좋겠다는 생각을 했어요.초콜릿은 무엇보다도 부드러운 맛이 더 좋을거 같아요

    • 2021.04.02 12:02 신고

      이렇게 방문해 주시고 감사합니다. ^^ 요즘 블로그 좀 쉬고 있어요.
      90%는 제 입맛에 기분좋게 씁쓸하고 약하게 나마 단맛도 있고 딱 좋았어요. 맛있더라구요. ^^*

  • 2021.04.03 13:43 신고

    저도 이 초콜렛 좋아해요! sea salt가 맛있었던 것 같아요!ㅋㅋㅋ 추천해요~ㅋㅋ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