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베이컨/상추/토마토가 만난 BLT 샌드위치 & BLT 샐러드

오늘 점심은 베이컨과 토마토를 주요 재료로 해서 만들어 먹었어요. 아이들은 베이컨 샌드위치인 BLT(Bacon, Lettuce, and Tomato)로 먹고, 애리놀다는 신선한 샐러드를 만들어 먹었죠. 맛있는 BLT를 위해 마켓 정육코너에서 질좋은 베이컨으로 골라 사왔습니다.


베이컨은 후라이팬에 구워서 BLT에 넣습니다. :)


BLT에 들어가는 재료는 간단해요. BLT 이름 그대로 빵 사이에 베이컨, 상추, 토마토는 기본으로 들어갑니다. 그리고 여기에 개인 취향에 따라 더 추가를 하는 거죠. 이번에는 양파를 추가로 넣었어요. 빵은 토스트를 해도 되고, 토스트 하지 않아도 되구요. 아이들 4과 남편은 BLT를 2개씩 만들어 먹더군요. 다들 잘 먹어요~~~ 


베이컨, 토마토, 상추, 양파가 보입니다. 토마토는 사진에 자세히 보이지 않는데 두툼한 슬라이스로 들어갔어요.


애리놀다는 BLT 샌드위치 대신, 푸짐하게 BLT 샐러드로 만들어 먹습니다. 상추, 토마토, 상추, 아보카도를 넣고 그 위에 구운 베이컨 자른 걸 올려 줬어요. 원래 샐러드 드레싱 없이 샐러드의 신선한 맛을 즐기기 때문에 드레싱은 따로 넣지 않았구요. 짭잘 고소한 베이컨과 고소한 아보카도가 들어가서 드레싱이 들어가지 않아도 샐러드가 그 자체로 맛있어요.


BLT 샐러드 (베이컨, 상추, 토마토, 아보카도)


프렌치 브레드 몇 조각과 올리브 오일도 옆에 두고,



샐러드를 먹으면서 프렌치 브레드를 올리브 오일에 찍어 먹습니다. 맛있어요.



샐러드에 들어간 베이컨 조각들. 짭짤하고 고소합니다.



토마토, 베이컨, 아보카도, 상추 다 한꺼번에 삼지창으로 찍어서 먹으면, 각 재료들의 맛이 서로 잘 조화를 이뤄서 맛있어요.



큰 접시에 샐러드를 만들어 먹었는데 이거 다 먹었어요. 신선한 재료의 맛이 잘 살아서 맛있었거든요. 상당한 양의 샐러드를 먹었더니 먹으면서 포만감이 느껴져서 프렌치 브레드도 1 조각밖에 못 먹었어요. 남은 프렌치 브레드는 몇 시간 후 아이들이 나눠 먹었어요.



아이들과 남편이 BLT 샌드위치를 2개씩 만들어 먹었다고 먹성이 좋다고 말해놓고서, 애리놀다는 이 많은 양의 샐러드를 혼자 다 해치우고...  그런데 신선한 상추, 토마토, 아보카도, 거기에 베이컨. 들어간 재료만 봐도 이 샐러드는 맛이 없을 수가 없는 조합이라 멈추기가 쉽지 않아요.


신고

댓글 20

  • 게스트 썸네일
    2017.07.29 07:25 신고

    많이 먹어도 전혀 문제가 안될것 같네요
    건강한 샐러드고 샌드위치입니다
    마음은 늘 저렇게 먹어 봐야지하고 생각하는데 실상은 잘 안됩니다
    먹던대로 항상 먹게됩니다
    국이나 찌게에 기본찬..김치 ㅎㅎ

    오늘 하루도 잘 보내시고 계시걸로 생각이 됩니다
    편안한 하루 되세요^^

    • 게스트 썸네일
      2017.07.29 11:30 신고

      듬뿍듬뿍 많이 해서 먹었어요. 배가 엄청 불렀지만 샐러드니까 몸에 좋다고 생각하면 위안을... ㅎㅎㅎ
      덕분에 오늘 하루도 여느 때처럼 잘 먹고 잘 지내고 있어요. ^^*

  • 게스트 썸네일
    2017.07.29 18:20 신고

    베이컨과 아보카도 등이 들어있는 샐러드에 샌드위치를 만들어드셨다니,!!
    완전 맛이 기대되는데요??!

    • 게스트 썸네일
      2017.07.30 02:27 신고

      아보카도는 샌드위치에는 넣지않고 샐러드에만 넣었어요. 암튼 다 맛있었어요. ^^*

  • 게스트 썸네일
    2017.07.29 19:03 신고

    이런샐러드 먹어야 살이 안찔것같습니다
    저는 식단조절을 해야될것같네요
    멋진휴일보내세요

    • 게스트 썸네일
      2017.07.30 02:28 신고

      신선한 재료로 먹으니까 몸에서 막 고맙다고 하는 듯 했어요. 그런데 아보카보도 꽤 지방이 많은 과일이라서 너무 많이 먹으면 살찔지도 몰라요. ㅎㅎㅎ ^^*

  • 게스트 썸네일
    2017.07.29 20:10 신고

    베이컨이 삼겹살 두께에요. 보자마자 '아, 저거 삼겹살 대신 후라이팬에 구워먹으면 맛있겠다' 생각했어요 ㅎㅎ 샌드위치 매우 맛있겠어요. 베이컨 자체가 간이 되어 있어서 드레싱 없어도 간이 맞겠어요. 샐러드가 아주 화려하네요. 저 샐러드를 바게뜨 사이에 끼워먹어도 맛 꽤 훌륭할 거 같아요^^

    • 게스트 썸네일
      2017.07.30 02:29 신고

      이 삼겹살 구워서 그 자체로만 먹어도 아주 맛있어요. 저 샐러드 빵에 끼워먹어도 맛있고 그 자체로 먹어도 맛있고. 그냥 맛있어요. ^^*

  • 게스트 썸네일
    2017.07.30 12:13 신고

    엄청 맛있어보여요ㅠㅠㅠㅠ 염분도 적은 건강식이네요.
    호주에 있을 때는 자주 먹었는데, 한국 집에서는 아무래도 저렇게 먹기 쉽지 않네요^^;;
    신선한 아보카도 썰려 있는 샐러드가 그립습니다.

    • 게스트 썸네일
      2017.07.31 08:29 신고

      호주에도 좋은 아보카도 구하기가 쉬울 듯 해요. 요즘 제가 아보카도에 필이 꽂혀서 계속 먹고 있어요. ^^*

  • 게스트 썸네일
    2017.07.30 23:31 신고

    BLT가 저 약자였군요. ㅋㅋㅋ
    서브웨이에 BLT 메뉴가 있었는데... 저런 의미였다니. ㅋㅋㅋ

    • 게스트 썸네일
      2017.07.31 08:30 신고

      BLT가 그 약자입니다. 크게 도움 되고 그런 지식은 아닌데 그래도 알아두면 좋긴 할 거예요. ^^*

  • 게스트 썸네일
    2017.07.31 00:18 신고

    내가 제일 좋아하는 BLT 샌드위치 네요.
    그리고 샐러드도 너무 상큼하고 맛있어 보이구요.
    French bread 는 우리집에서 먹는거랑 엄청 똑 같아 보여요. ^^

    가끔씩 아침으로 French bread 를 오븐에 구운 다음 그 위에다가 꿀을 뿌려서 먹는답니다.
    우리남편 아침으로요.

    • 게스트 썸네일
      2017.07.31 08:31 신고

      Jshin님께서도 BLT 좋아하시는군요. 이게 간단하니 만들기도 쉽고 맛도 좋고. 기특해요.
      오븐에 구운 French bread에 꿀. 엄청 맛있겠어요. ^^*

  • 게스트 썸네일
    2017.07.31 00:48 신고

    베이컨이 정말 은혜로워보이네요.
    BLT 는 맛이 없을 래야 없을 수가 없는 조합인데, 아보카도까지 들어갔으니 정말 맛도 좋고 건강해보여요.
    빵 사이에 넣어서 샌드위치처럼 먹어도 좋을 거 같아요.

    • 게스트 썸네일
      2017.07.31 08:32 신고

      베이컨 질이 진짜 좋았어요. 두툼하니 고기자체도 좋았구요. BLT는 맛이 없을래야 없을 수 없는 조화. 아이들은 샌드위치로 먹고 저는 샐러드로 먹고 뭐 그랬죠. ^^*

  • 게스트 썸네일
    2017.08.01 08:58

    비밀댓글입니다

    • 게스트 썸네일
      2017.08.01 13:10 신고

      다 맛있는 것만 넣어서 이거 맛이 없을 수가 없었어요. ㅎㅎㅎ
      베이컨이 참 좋죠? 정육코너에서 따로 마켓에서 만든 베이컨을 파는데 맛도 환상이예요. ^^*

  • 게스트 썸네일
    2017.08.03 15:28 신고

    완전히, 푸짐한 식사를 할수도 있을것 같습니다.
    이런 샐러드 알면서도 만들지 않은 것 같아요..
    정말 맛있어 보입니다.

    • 게스트 썸네일
      2017.08.04 12:49 신고

      맛있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푸짐하게 만들어서 푸짐하게 먹었어요. 이렇게 먹으면 샐러드만으로도 포만감이 꽤 커요. ^^*